일상

투표
답변
조회
질문
4
투표
2
답변
4200
조회
2년 전 질문함
답변됨 2년 전
카테고리: 일상
안녕하세요. 현재 장모치와와 두마리를 기르고있습니다. 요즘들어 낮에는 더워서 해가 저문뒤 산책을 시키는데도 습하기때문에 밤에도 더운 상황입니다. 이러다보니 저희 개들이 더우니까 산책을 나가면 잘 안돌아다니고 바로 건물내부로 도망가려합니다. 장모다보니 좀더 더위를 타는거같은데 미용을 해야하나싶은지 고민이듭니다. 근데 제 누나는 애들이 털을 밀면 면역력이 저하된다면서 반대하더라고요. 구글링을해도 모르겠어서 질문 드립니다. 미용을 어떻게 해야하나요?...
0
투표
1
답변
1383
조회
1년 전 질문함
답변됨 1년 전
카테고리: 일상
안녕하세요. 유기견 입양 후 행복하게 지내던 초보 집사입니다. 저는 올 2월에 유기견을 입양했습니다. 분리불안도 많이 심하고 겁도많아 산책시 자기보다 절반이나 작은 미니푸들을 보고도 도망가는 겁많고 소심한 아이였지만, 여러군데에서 조언도 구하고 훈련도해서 현재는 많이 나아졌습니다. 문제는.. 여태 정~~말 순하디 순해 왠만해선 짖지 않던애가 갑자기 주기적으로 짖기 시작했는데요.. 타이밍은 항상 초인종이 울릴때, 아침저녁 관계없이 조금 오랜시간 방이나 집 밖에있어 보이지 않던 가족을 볼때 2~3초간 짖습니다ㅠ.. 특별히 으르렁 거리는것도 아니고.. 거실에 같이 누워있어도 품안에서도 짖내요.. 그 사이 특별한 일은 중성화를 한 것 밖에 없는데..혹시나 분리불안이 다시 재발한건가 생각했지만 짖는 대상이 누구나 가릴것없어 이유를 몰라 해결을 하지 못하고 있습니다ㅠ.. 짖을때 혼내도 보고, 켄넬에 문 닫고 못나오게도 해보고 하는데.. 뚜렷한 해결책이 아닌것 같아 조언을 구하고자 글을 씁니다....
4
투표
1
답변
1258
조회
2년 전 질문함
답변됨 2년 전
카테고리: 일상
안녕하세요. 4살 (25kg) 강아지를 키우고 있는데요, 매일 새벽 5시 20분쯤에 낑낑되는 소리를 냅니다. 평일 산책은 아침 6시 20분 ~ 30분 쯤 나가서 한 30분 저녁 6시 40분 쯤 나가서 10분 저녁 8시 30분 쯤 나가서 1시간 주말 산책은 아침 6시 20분 ~ 30분 쯤 나가서 1시간 점심쯤 30분 저녁먹기 전 30분 저녁 8시 ~ 9시쯤 나가서 1시간 하고 있습니다. 산책 시간이 모자란걸까요?? 새벽마다 낑낑 거리는 이유와 해결방법을 알고 싶습니다. 감사합니다. ...
25
투표
1
답변
1137
조회
3년 전 질문함
답변됨 3년 전
카테고리: 일상
Tags:
안녕하세요 1살 짜리 폼피츠를 키우고 있는데, 강아지가 집에 올때마다 짖어서 걱정입니다. 또한, 밖에 부시럭 거리는 소리만 나도 짖어서 더 걱정입니다. 저는 괜찮은데, 주변에 이웃에게 피해가될까봐요. 혹시 해결방법 있을까요?
1
투표
1
답변
451
조회
1년 전 질문함
답변됨 1년 전
카테고리: 일상
안녕하세요~ 저희 집은 엄마, 저, 강아지 이렇게 셋이서 살고 있는데요. 처음 제가 강아지를 데리고 와서 기르다가 1달이 안되던 시기에 엄마 집으로 이사를 해서 지금 3달째 같이 살고 있습니다. 저희 강아지는 외부인을 보면 짖음이 심해서 저희 엄마랑 산책도 가고 밥이랑 간식도 주면서 친해지려고 노력했는데요. 요즘은 엄마가 집에 와도 짖지 않아서 괜찮아졌나 싶었는데, 엄마가 강아지 매트를 청소할 때나 만지려고 할때 짖거나 물려고 하네요 ㅠㅠ 이 문제를 어떻게 해결하면 좋을까요?? ㅠㅠ...
0
투표
1
답변
370
조회
2년 전 질문함
답변됨 2년 전
카테고리: 일상
저희 집 강아지가 아기 때 부터 멀미가 너무 심해요. 차만 타면 침을 흘리고, 한 20~30분 지나면 토를 하기 시작해요. 강아지 멀미를 해결해 줄 수 있는 방법 아시면 추천좀 부탁 드립니다!
2
투표
2
답변
182
조회
6달 전 질문함
답변됨 5달 전
카테고리: 일상
첫째 11개월의 암컷아고, 둘째 10개월,수컷인데 첫째가 둘째를 일방적으로 때려요 첫째가 집사들 한테 쌓인 짜증을 둘째한테 화풀이 하는것같더라고요 첫째가 하기 싫어하는 일(이닦기 등등 )을 하고 난 뒤에 둘째가 옆에만 있었는데 때리는 모습을 종종 봤고요 또 그냥 지나가는 길에 때리는 모습을 종종봤어요 같이 때리거나 아니면 서로 다른 타이밍 때린다거나 하면 ‘아 그냥 노는거 구나’라고 생각하고 말겠는데 둘째가 맞고만 있으니 마음이 아파요 둘째가 첫째에 비해 공격성이 좀 많이 없어요 그래서 그런지 일방적으로 맞고만 있더라고요 (둘째가 첫째보다 덩치가 커요) 왜 이런 행동을 할까요? 또 이런 행동에 문제가 있는 거면 개선방법이 있을까요?...
0
투표
1
답변
112
조회
1년 전 질문함
답변됨 1년 전
카테고리: 일상
주진엽으로 신청햇는데 일주일지났는데 배송중 아직인데여
0
투표
1
답변
103
조회
1년 전 질문함
답변됨 1년 전
카테고리: 일상
남동생이 키우던 비숑2살애를 데리고와서2달째 키우고있어요 첫달은 잘따르고 산책도 잘가고 가서도 굉장히 활발히 다녔고요 지나가던 사람을 봐도 짖지도않고 잘지냈답니다. 근데8월부터 날이더워서그런지 산책가도 안움직이더라구요 그래서 더운가 해서 늦은저녁에 산책을하는데 날이 선선한데도 애가 산책가서 자주멈추고 가지도않고 그러네요ㅠㅠ오늘은 더더욱이 외부사람보더니 엄청짖더라구요 꼬리를 흔들기는 하지만요 산책을 어떻게 하면 안멈추고 즐겁게 잘할수있을까요? 그리고 집에서 밖에 조금소리만나도 짖는데 어떻게 해야하나요?...
0
투표
1
답변
63
조회
1년 전 질문함
답변됨 1년 전
카테고리: 일상
가끔다가만 불를때오고 평소애는 안오는데 어떻게해야 신뢰도를 높히는지 궁금합니다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