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

투표
답변
조회
질문
10
투표
1
답변
9957
조회
3년 전 질문함
답변됨 3년 전
카테고리: 건강
Tags:
강아지가 밥을 먹고나서 조금 있다가 사료와 흰색 거품이 섞인 토를 했습니다. 자주 그러는건 아니고 급하게 먹었을 때 가끔 하는데 왜 그런가요??ㅠㅠ
0
투표
1
답변
3211
조회
2년 전 질문함
답변됨 2년 전
카테고리: 건강
좀전에 키우던 반려견이 토한걸 다시 먹는걸 봤습니다. 예전에도 그랬었는데 이유가 뭔가요??
1
투표
1
답변
2124
조회
3년 전 질문함
답변됨 3년 전
카테고리: 건강
Tags:
강아지 키우다 처음 알게됐는데 앞발 양쪽 약간 위에 발톱이 있더라구요. 신기하기도 하고 이게 뭔가 싶어 찾아보니 며느리 발톱이라네요. 제거 해야한다는 글도 있고 그냥 둬도 된다는 글도 있던데 어떻게 하는게 좋을까요?? 그리고 며느리 발톱 용도는 뭔지 궁금해요!!
2
투표
3
답변
1452
조회
1년 전 질문함
답변됨 1년 전
카테고리: 건강
강아지가 며칠 전 부터 설사를 하고 구토를 해서 병원에 데려갔는데, 피검사에는 문제 없었구 주사를 한번 맞고 약을 먹였더니 변도 건강해지고 구토도 멎었어요. 그런데 볼록 나온 강아지 배가 들어가지를 않네요 ㅠㅠ 식욕도 좋고 잠도 잘 자는데 이유를 모르겠어요. 복수가 찬 것 같진 않아요 물이 찬 듯 출렁이는게 아니라 조금 딱딱해요. (한 번 복수를 뺀 적이 있어서 구별이 가네요) 변을 보는 횟수가 많이 줄었는데 변을 못 봐서 그런걸까요 ㅠㅠ?? 견종은 말티즈입니다 10살이에요...
0
투표
1
답변
1133
조회
1년 전 질문함
답변됨 1년 전
카테고리: 건강
고양이가 새벽에 몰래 나가서 밖에 애들하고 싸웠나봐요 엄청 큰 소리 내면서 들어오더니 오줌싸면서 도망가더라고요 아침이면 진정되겠거니 냅뒀더니 돌아오지않네요 계속 무기력하게 누워있고 침대에 오줌 싸면서 안움직여요 만지면 엄청 큰 소리 내면서 사납게 울고 밥도 제대로 안먹고... 원래 아무데나 용변보는애 아닌데 너무 걱정돼요.. 무슨 일이 있었던걸까요? 어떻게 해야되죠?ㅜㅜ...
0
투표
1
답변
826
조회
1년 전 질문함
답변됨 1년 전
카테고리: 건강
저희 애는 6살 말티즈 여아입니다. 2주전에 갑자기 힘도없고, 아무것도 안먹고해서 병원에 갔더니, 큰병원으로 가보란 선생님 말씀에 바로 달려갔습니다. 그날바로 입원해서 혈액검사랑 CT를 촬영한다기에.. 결론은 다음날 연락을 받고 병이 한두가지가 아님을 들었습니다. 첫번째는 신장에서 결석 두개가 나와서 요로관을 막고 있는바람에 왼쪽 신장이 많이 커져있어서 위험한 상태였구요. 다음은 담낭에 염증이 많이 생겨서 당낭 제거를 해야한다는것이었습니다. 또다른 하나는 원래 태어날때부터 그런것 같다는데,,, 간이 다른아이들의 3분의2밖에 되질않는다는것과 간에서 나온 혈관하나가 기형이 되어서 간뒤쪽으로 빠져있기에, 혈관을 묶어안한다는데,,, 이모든 수술을 한꺼번에 견디기가 어려우니, 급한대로 신장요로관에 있는 결석. 제거술과 담낭을 적출해내는 수술을 3시간가량 받았습니다. 지금은 3일전에 실밥을 풀고, 집에 있습니다. 그런데, 원래 저희애는 방광염도 자주 있었고, 방광에 작은 결석들이 있어서 로얄캐...
0
투표
1
답변
694
조회
1년 전 질문함
답변됨 1년 전
카테고리: 건강
노견이고 움직이지도 못하고 음식도 안 먹고 있는 상황이여서 개가 힘을줘도 대변이 안 나와요 심장이 약해서 심박수도 빠르고 곧 무지개 다리를 건널 준비를 하고 있는데 그래도 몇분 마다 힘을 줘도 나오질 않는 모습을 보니 마음이 너무 아파요 어떻게 해야하나요
0
투표
1
답변
637
조회
1년 전 질문함
답변됨 1년 전
카테고리: 건강
우리 고양이가 피섞인 가래를 뱉었는데 비슷한 경우 보셨나요?? 활동을 평소같이 활발하고 특히 기침이나 콧물은 없습니다 집에 와보니 피섞인 뭔가 방바닥에 있길래 뭔지 처음에 몰랐는데 휴지로 딲아보니 투명한 가래와 섞여 있더라고요 내일 병원에 가려고 의사선생님께 카톡으로 사진도 보내고 예약도 했는데 선생님은 혈변같다고 하시네요 아무리 봐도 혈변은 아닌거 같은데 누가 비슷한 경우 본사람 있으면 좀 알려주세요...
0
투표
1
답변
618
조회
2년 전 질문함
답변됨 2년 전
카테고리: 건강
강아지가 오늘아침에 문밖에서 끙끙거려서 문을열어줬는데 들어오자마자 구토를하고 아침에는 똥을쌌는데똥이 오줌같아서 엄마가 치우는데 죽는줄알았다고하셨습니다 이건 무슨증상인가요?
0
투표
1
답변
585
조회
1년 전 질문함
답변됨 1년 전
카테고리: 건강
2년 2개월된 6.7kg 포메수컷입니다 . 1년부터 탈모가 시작되어 털이 잘 자라지 않습니다. 공원산책중에 만난 분께서 견사님께 문의하면 잘 알려주신다고 들었습니다. 만난분께서.일단 테라코트를 먹여보라해서 약 2주전부터 먹이고 있습니다 조금씩 미약하게 차도는 있어보입니다. 탈모는 양쪽으로 대칭이 되면서 나타납니다. 우리 애가 털이 다시 자랄 수 있도록 도움을 받고 십습니다....
1 2 3 7
비마이펫배너광고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