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문

투표
답변
조회
질문
3
투표
2
답변
58
조회
2달 전 질문함
답변됨 2달 전
카테고리: 입양
안녕하세요? 제가 한달 뒤에 강아지 2마리를 입양 하는데요 강아지 지식,강아지 필요한 용품 등 알려 주세요! 참고로 종은 골든 리트리버 이고요, 인절미는 여 중성화X 1살,볶이는 남 중성화X 1살
1
투표
2
답변
52
조회
2달 전 질문함
답변됨 2달 전
카테고리: 행동
저희 집 고양이가 자꾸 아무데나 오줌을 싸요...왜 그런건지...... 비마이펫 알림을 보니깐 외로워서라는데.....대체 어떻하면 좋을까요? 그리고 요즘 부쩍 울더라고요.... 저희 집에 앵무새가 들어와서 걔네한테만 신경써서인지......외로워서같은데... 그리고 엄마가 계속 잘못했다고 때려요..... 어떻하면 좋죠?
0
투표
1
답변
38
조회
3달 전 질문함
답변됨 2달 전
카테고리: 입양
제가 지금 강아지를 키운지 1년차이고, 집은 35평 정도 하는데 아기랑 고양이를 키워도 될까요? 저희 강아지는 짖지도 않고 그냥 조금 활발한 정도에요... 고양이는 유기묘 생각하고 있어요... 혹시 고양이 키울때 주의할 점이나 알아야될 상식, 준비물 그리고 처음 고양이 키울때 어떤 종이 좋은지 알려주실 분 계시나요? 절대 가벼운 마음 아니고요.. 진지하게 고민하고 있어요...
0
투표
1
답변
34
조회
3달 전 질문함
답변됨 3달 전
카테고리: 기타
강아지가 임신한것같은데 1주반정도 밖에 안지나서 잘 모르겠어요. 강아지를 촌에 키우는데 수컷 강아지가 찾아와서 자꾸 노는것 같아서요 배가 어느정도 단단한것 같아요.. 1주반정도 되면 강아지 임신 경우를 알수있나요??
2
투표
2
답변
35
조회
3달 전 질문함
답변됨 3달 전
카테고리: 기타
앵무새!
0
투표
1
답변
30
조회
3달 전 질문함
답변됨 3달 전
카테고리: 건강
고양이에게 가장 적합한 높이를 알고 싶고 안전한 최대 높이도 알고 싶어요 꼭 알려주세요. 부탁드립니다.
0
투표
1
답변
64
조회
3달 전 질문함
답변됨 3달 전
카테고리: 펫보험
외장칩을 분실해서 재발급 받으려고 하는데, 신규등록해야하는 건가요 ?!
2
투표
1
답변
73
조회
3달 전 질문함
답변됨 3달 전
카테고리: 기타
안녕하세요. 그냥 평범하게 강아지를 좋아하고 키우는 일반인 부부입니다. 얼마전 저희 집사람이 모 캔넬에서 프랜치불독 한마리를 분양받아왔습니다(꽤나 고가이더군요) 그런데 그 캔넬 사장이 집사람에게 무엇을 원하는지 같이 브리딩사업을 해보자며 제안을 했고 집사람은 그 말에 솔깃해있는 상태입니다 (일반인입니다. 브리딩에 대해서는 전혀 모릅니다) 그 사장은 급격하게 저희 집사람에게 친한척을 하며(알게된지 한달정도인데 친구먹고있습니다) 본인이 모든 정보를 다 알려주고 자기 캔넬의 이름도 빌려주며 모든 서포트를 다 해주겠다고 이야기합니다(여기서부터 전 의심이 갔습니다. 본인에게 이득이 되는게 전혀 없는데 도대체 왜? 라는) 심지어 관리가 가장 힘든 견종중에 하나인 프랜치불독을....일반인이....... 집사람의 처음 생각은 데려온 2개월짜리 강아지를 키워서 새끼를 낳으면 한번정도 분양을 시켜본다였는데 그 캔넬 사장은 어제도 전화가 와서 그러면 중간에 비는 텀이 너무 기니 본인이 데리고 있는 모견...
2
투표
1
답변
204
조회
3달 전 질문함
답변됨 3달 전
카테고리: 건강
강아지 고추 부분에 울퉁불퉁 튀어나왔는데, 이게 뭘까요..? 자다 일어나면 그랬다가 시간 좀 지나면/ 좀 눌러주면? 사라지더라구요. 아까 병원 다녀왔는데 이걸 물어보는걸 까먹었네요ㅠㅠ 종양같은건.. 아니겠죠,,?
2
투표
1
답변
60
조회
3달 전 질문함
답변됨 3달 전
카테고리: 행동
안녕하세요 제가 7살 고양이 4살 고양이를 키우고 있습니다.. 둘이 아주 사이가 좋았습니다 그런데 오늘 7살 냥이를 씻겨야해서 조금 더 열심히 씻겼고 이후 몇시간 후에 발톱을 잘라주어야해서 발톱을 잘라주는 도중 으어어ㅓㅇ어 하고 싫어하는 소리를 내었습니다 그러다가 다 잘라주어 제 품에서 도망치듯 뛰어가다가 뒤에있던 4살 냥이를 놀래키게 하였는지... 갑작스럽게 4살냥이가 7살 냥이를 미친듯이 공격을 하였습니다 너무 놀래서 둘을 때어 놓았지만 그이후에도 몇차례 더 이어졌습니다.. 제가 잘못으로 너무 많이 씻겨 냄새가 지워져서 그런것인지.. 아니면 놀래켜서 그런건지 모르겠습니다 무튼 모두 다 젤 잘못으로 아주 죄스럽습니다.. 급하게 각자 냥이들을 안보이는 방에 각각 격리를 하였습니다.. 지금은 얼굴만 봐도 미친듯이 사로 공격을 하려 하는데... 정말 어찌해야할지를 모르겠습니다.. 제발 부탁드립니다.. 여기에 여쭈어도 되는지 모르겠지만.. 다른 고양이 질문이 있어서 급한마음에 적어봅니다....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