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 생강 먹어도 되나요?

생강은 다양한 항산화제를 함유하고 있어 건강에 좋은 식재료로 통한다. 생강은 사람뿐만 아니라  강아지도 생강을 먹어도 된다. 단, 소량을 급여할 때 강아지의 건강에 이롭다. 대형견의 경우 3/4 티스푼, 중형견의 경우 약 1/2 티스푼 그리고 소형견의 경우 1/4 티스푼 정도가 적정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생강 강아지에게 어떤 효능이 있나?

차멀미, 어지러움증 완화

강아지랑 드라이브나 야외로 나가고 싶어도, 차멀미 때문에 이를 제대로 못 즐기는 강아지 및 반려인들이 많다. 멀미를 예방하는 데는 다양한 방법이 있지만, 소량의 생강을 급여하는 것을 반려인들 사이에서 잘 알려지지 않은 방법 중 하나다.

차량을 탑승하기 약 30분 전쯤 소량의 생강을 급여하는 것이 멀미 완화에 도움을 줄 수 있다.

위 확장증(Gastric Dilation Volvulus) 예방

위확장증(GDV)은 소화기관에 문제가 생겨 위에서 가스 및 음식을 배출하지 못하는 증상을 의미한다.  보통 급성으로 진행되며, 사망률이 20~45%에 달하는 치명적인 증상이다. 생강은 위장 활동을 촉진시켜, 주기적으로 장에서 음식을 배출시킬 수 있게 도와주며, 이를 통하여 위확장증 발병을 사전에 예방하는 효능이 있다.

암, 관절염 완화

생강은 자연 소염제이다. 슬개골 탈구로 관절염을 앓고 있다면, 생강을 급여하는 것이 이를 완화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다고 한다. 사람을 대상으로 진행한 연구에서는 생강의 관절염 완화 효능이 입증된 바 있다. 아직, 개를 대상으로한 연구결과는 없다.

또한, 수의학 박사 Demian Dressler에 따르면 생쥐를 대상으로 진행한 연구에서 생강이 유방암의 증식을 늦추는 효능을 보였다고 한다. Dresller 박사에 의하면 생강이 면역력 증진을 통하여 간접적으로도 암을 완화할 수 있다고 한다.

심장사상충

심장사상충은 강아지에게 치명적인 질병으로 반려인들 사이에서 익히 알려져 있다. 생강이 심장사상충치료에 도움을 줄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있다.  1987년도 Datta A, Sukul NC에 의해서 행해진 연구결과에 따르면 12회의 생강의 알코올성 추출물을 개에게 투여했더니 심장사상충 유충의 집중도가 83%~98%까지 감소하였다고 한다. 이러한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일부 홀리스틱 수의사들은 심장사상충을 앓고 있는 강아지에게 보조제로 생강을 처방하기도 한다. 

생강 어떻게 급여할까?

생강을 줄때 생강 껍질 및 뿌리 부분을 제거해고 급여해야 한다. 또한, 손질이 귀찮다면 파우더 형식으로 급여하는 것도 가능하다.

생강 급여 시 주의해야할 사항들도 있다. 생강의 경우 혈액 응고를 방해할 수 있어, 수술 후에 급여하면 안된다. 또한, 혈당 및 혈압을 낮출 수 있어 강아지가 당뇨 혹은 심장 관련 질환을 겪고 있다면 수의사와 상담 후에 급여하는 것이 좋다.

Back to top button
비마이펫 라이프

'반려인'을 위한 맞춤형 콘텐츠

비마이펫은 매주 반려인들을 위한 뉴스레터를 만들어요!

뉴스레터 구독자가 많아지면, 반려인분들께 더 많은 혜택을 제공드릴 수 있답니다.

스팸 메일은 보내지 않습니다! 

함께 해주세요:)

구독신청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