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가 싫어하는 냄새, 종류와 주의점 알아보기

사람에게는 향기로운 향기이지만 고양이에게는 스트레스가 될 만큼 싫은 냄새가 될 수 있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고양이의 후각은 매우 발달되어 있어 아주 옅은 향기에도 스트레스 받을 수 있어요. 고양이가 싫어하는 냄새 종류와 주의점에 대해 알아봅시다.

고양이가 싫어하는 냄새 종류

우리가 흔히 사용하는 생활 용품이나 화장품에도 고양이가 싫어하는 냄새가 많아요. 그 중에는 고양이에게 해로운 독성이 있는 것도 있으니 주의합시다.

1. 감귤류의 냄새🍋🍊

고양이가 싫어하는 냄새

비마이펫배너광고

고양이는 감귤류의 상큼한 냄새를 싫어해요. 이것은 야생에서 부패된 고기를 판단하기 위해 신 냄새에 민감하게 발달되었다는 설이 있어요. 먹을 수 있는 고기와 썩은 고기를 구분하는 것이 생존과 직결되었기 때문이죠.

또한, 감귤류 껍질에 들어있는 리모넨이라는 성분은 고양이가 분해하지 못해 섭취 시 중독 증상을 보일 수 있어요. 리모넨은 피부에 닿는 것만으로도 염증을 일으킬 수 있으니 주의합시다.

2. 박하 냄새🌿

고양이가 싫어하는 냄새

박하의 화~한 냄새 역사 싫어하는 고양이들이 많아요. (하지만 드물게 박하 냄새를 좋아하는 아이들도 있습니다) 민트계의 멘솔 냄새는 고양이의 후각에는 매우 자극적이기 때문인데요. 이 때문에 집사가 양치한 뒤 다가가면 피하는 고양이들도 있어요.

치약, 파스, 샴푸 등 다양한 제품에서 사용되고 있는 냄새인 만큼 고양이가 직접적으로 맡지 않도록 주의해줍시다.

3. 담배 냄새🚬

고양이가 싫어하는 냄새

담배 냄새는 사람에게도 자극적인 만큼 후각이 뛰어난 고양이에게는 더욱 스트레스가 될 수 있어요. 또한, 동물의 경우 사람에 비해 간접 흡연의 영향이 더 높은 것으로 알려져 주의가 필요합니다.

특히 고양이는 그루밍을 하기 때문에 담배의 유독 성분이 털에 남아 직접적으로 섭취할 수 있어 더욱 위험해요.

4. 플로럴 계열의 냄새🌸

플로럴 계열의 향수나 세탁 세제 역시 고양이에게는 스트레스가 될 수 있어요. 특히 최근에는 고농축 섬유유연제를 많이 사용하는데요. 사람에게는 향기로운 냄새이지만 고양이에게는 너무 큰 자극이 되는 것이죠.

고양이와 함께 사용하는 침구류와 커튼, 실내복 등은 가능한 너무 강한 향기의 세제를 사용하지 않도록 주의합시다. 또, 향수를 뿌릴 때에는 고양이가 없는 장소에서 뿌린 후 환기시켜주는 것이 좋습니다.

5. 남성의 땀냄새🙅‍♂️

고양이가 싫어하는 냄새

캐나다 몬트리올의 맥길 대학(McGill University)의 제프리 모길(Jeffrey Mogil)의 연구에 따르면 남성의 땀냄새가 쥐에게 스트레스를 유발하는 성분이 포함되어 있다고 해요.

이것은 쥐뿐만 아니라 고양이, 강아지와 같은 다른 동물에게도 동일한 결과를 보였다고 합니다. 하지만 이 결과는 생물의 본능에서 오는 반응이예요. 따라서 고양이가 남집사를 싫어한다는 의미는 아니니 너무 걱정하지 맙시다!

고양이가 싫어하는 냄새 주의!

고양이는 사람보다 무려 10만배 정도 후각이 발달되어 있어요. 또, 페로몬으로 자신의 구역을 마킹하기 때문에 냄새는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하죠.

따라서 고양이를 키우는 집이라면 너무 강한 향이나 인공적인 냄새는 사용하지 않는 것이 좋아요. 지속적인 후각 스트레스는 식욕 부진, 불안 증세로도 이어질 위험이 있을 수 있어요.

butter pancake

@butter__pancake 치즈냥 버터와 고등어냥 호떡이를 반려하고 있습니다. "한 마리의 고양이를 사랑하는 것에서 온 우주를 사랑하는 것으로의 확장"을 경험 중입니다. 메일 주소는 daae@bemypet.kr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