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 질병사전

강아지 포도 중독 증상 및 응급처치

강아지 포도 먹으면 안 돼

거의 모든 반려인들이 식은땀을 흘리는 순간이 있다. 바로 강아지가 먹으면 안 되는 음식을 삼키는 순간이다. 대표적인 것이 ‘포도‘ 혹은 ‘초콜릿‘등이다. 중독성이 있어 급성 신부전으로까지 나아갈 수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강아지와 살다 보면 눈 깜짝할 새에 사고가 일어나고는 한다. 대표적인 강아지 금기 과일인 포도를 먹었을 때의 증상과 처치법에 대해 알아보자.

강아지 포도 중독 원인

포도나 건포도의 섭취는 아주 소량이라고 할지라도 일부 강아지에게는 독성으로 작용할 수 있다. 강아지에 따라 비교적 많은 양을 문제없이 소화하기도 한다.

포도 내 어떤 물질이 독성인지 명확하게 밝혀지지는 않았다. 하지만 과육 내 중독물질(살충제, 중금속, 환경오염물), 다량의 비타민 D3 혹은 단순 화합물 등과 관련 있는 것으로 추측되고 있다. 다시 말해, 껍질을 깐 포도 혹은 씨앗이 없는 포도도 똑같이 문제를 일으킬 수 있다.

강아지 포도 중독 유발 섭취량

소동물 독물학 (Small Animal Toxicology)에 따르면 몸무게에 따라 중독 증세를 유발할 수 있는 (건)포도 섭취량은 아래와 같다.

  • 포도; 체중 4.5kg 기준 포도 1~2알, 9kg 기준 포도 3~4알
  • 건포도; 체중 4.5kg 기준 건포도 20g, 9kg 기준 건포도 40g

포도 중독 증상과 종류

  • 구토 또는/혹은 설사 – 주로 섭취 후 몇 시간 안에 발생. 구토물에 (건)포도 조각 포함
  • 식욕감퇴, 무기력, 평소와 다르게 조용함
  • 복통
  • 탈수증
  • 핍뇨 (소변량 감소), 무뇨 (소변이 나오지 않음)
  • 구취, 구강 궤양
  • 몸을 떠는 증상, 발작
  • 혼수상태

강아지 포도 중독 응급조치법

응급상황이기 때문에 즉각적인 조치가 필요하다. 강아지가 지난 두 시간 안에 포도나 건포도를 먹은 것이 확실하다면 최대한 빨리 조치를 취해야 한다. 독성을 완전히 흡수하기 전에 구토를 유발해야 하기 대문이다.

하지만 다음과 같은 경우, 구토 유발은 피해야 한다:

  • 무의식
  • 호흡 곤란
  • 심각한 고통을 호소하는 경우
  • (건)포도를 먹은 것이 확실하지 않은 경우

강아지가 이미 토를 한 경우에는 억지로 구토를 유발할 필요가 없다. 정확한 상황 파악 및 처치는 수의사에게 문의해야 한다.

만약 동물병원에서 가정 내 구토 유발을 지시하였다면 아래를 참조하자.

직전 2시간 이내 (건)포도 섭취한 경우

추가적인 음식 섭취가 토를 할 수 있도록 돕는다. 하지만 강아지가 음식에 관심을 보이지 않는다면 굳이 먹일 필요는 없다.

과산화수소를 이용한 구토 유발

  • 강아지의 몸무게 1kg당 2.2ml의 과산화수소을 계량 (이때, 체중이 20kg가 넘는다고 해도 최대 45ml의 과산화수소만 사용해야 함)
  • 투약용 주사기나 티스푼(5ml), 스포이트 사용하여 주입
  • 15분 내로 구토가 발생하지 않는다면, 같은 양으로 한 번 더 유도 (단, 15분 간격으로 두 번 넘게 반복하는 것은 금지)

두 번째 구토 유발 시도 후에도 차도가 없다면? 구토 유발 응급 처치를 멈추자. 그리고, 동물병원에 내원하여 차도를 살피자.

포도 중독 진단 및 치료

대부분의 경우 주인이 직접 강아지가 (건)포도를 먹은 것을 알아차린다. 가끔 일부 소화된 (건)포도가 토사물이나 대변에서 발견된다.

위험 섭취량 이상을 먹었을 때 급성 신부전 증세가 나타나는데 이는 일반 혈액검사(CBC), 혈청 화학 검사, 소변 검사 등을 통해 진단되게 된다. (BUN, 크레아티닌, Ca(칼슘) 상승 등)

동물병원 내원 후 포도 중독 치료를 위해서는 먼저 구토를 유발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2시간 이내 섭취 및 아직 토를 하지 않은 경우) 그 후, 위 세척 및 독성 물질 제거(흡수)를 위한 조치를 취하게 된다.

이 일련의 과정 동안 신장이 제 기능을 하고 있는지 반복해서 검사를 하고 투약을 해야 하기 때문에 입원 및 집중 모니터링이 필수적일 것이다.

태그

루피 엄마

관심분야 “노견, 채식, 여행” / 동물 관련 사연은 비마이펫 톡톡(ohmypets@bemypet.kr)으로 제보해주세요!

3개의 댓글

  1. 저희 4개월짜리 비숑이 포도1알 먹었는데 졸린건지 잘 모르겠지만 평소 좋아하던 장난감도 손도안대고 누어있더라고요
    병원한번 가보자고 했는데 비싸고 전에 키웠던 푸들도 괜찮았다면서 안가겠답니다 어쪄죠?
    죽을까 엄청 불안한데 아무렇지도 않아보이더라구요
    평소 밥먹으면 화장실부터 갔는데 가지도 않아서 불안하네요
    진짜 아픈상태가 아니여도 돈이 많이들어도 한번쯤은 가봐야되야하는거 아닌가요? 한4시간정도 지났는데 지금이라도 가봐야되는거 아닌가요?
    아프면 어쩌지하고 걱정중입니다
    진짜 아프면 어쪄죠?ㅜㅜ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관심 있으실 것 같아요!

Close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