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에게 미안함을 전하는 올바른 방법은?

고양이와 함께 살면서 고양이에게 미안하다고 사과하고 싶은 순간이 종종 있다. 실수로 발이나 꼬리를 밟거나, 싫어하는 약을 억지로 먹였을 때 등. 고양이에게 제대로 미안하다고 전하기 위해선 어떻게 해야 하는지 알아보자.

고양이에게 미안함을 전하는 방법 4가지

잠버릇이 좋지 않는 나와, 그럼에도 불구하고 굳이 내 곁에서 자는 우리집 고양이들. 나름 조심한다지만 잠결에 고양이를 찬 적이 적지 않다.

뿐만 아니라 실수로 꼬리나 발을 밟은 적도 몇 번이 된다. ‘냐!!!!!!!’하는 날카로운 울음 소리에 놀라 납작 엎드려 고양이 꼬리를 잡고 미안하다고 수십번을 사과하기도 했다.

하지만 안타깝게도 고양이는 이런 내 사과를 알아들을 수 없다. 그렇다면 고양이에게는 어떻게 사과를 하면 좋을까?

1. 일단 가만히 내버려둔다

고양이 미안

놀란 고양이가 몸을 숨기거나, 집사를 피한다면 억지로 다가가려 하지 말자. 가만히 내버려 두는 것도 중요한 사과 방법이다.

진짜 사과는 내가 아닌 상대의 타이밍에 맞추는 것이다. 고양이가 마음을 풀고 다가왔을 때, 제대로 사과하도록 하자.

2. 부드러운 목소리로 말을 건다

고양이 여행

집사의 과장된 행동이나 말은 오히려 역효과를 낸다. 물론 집사는 너무 놀라 마음이 급해 미안하다며 고양이에게 다가가지만, 고양이는 반대로 공포심을 느낄 수 있다.

몸을 낮추고 눈을 마주치지 않고, 작은 목소리로 미안하다고 말하자. 너무 길게 잡아 둬서도 안된다. 고양이가 귀찮아 하지 않을 정도만 짧게 사과하도록 하자.

3. 먼저 다가왔을 때 슬며시 쓰다듬어 준다

고양이 미안

고양이의 기분이 풀려 다가와줬을 때가 기회다. 고양이가 좋아하는 것을 해주도록 하자. 스킨십을 좋아하는 고양이라면, 고양이가 좋아하는 부위를 쓰다듬어 마사지해주자.

놀이를 좋아한다면 사냥 놀이나 술래잡기로 마음을 풀어준다. 한바탕 놀고 난 후라면 고양이도 마음이 풀릴 것이다. 

4. 좋아하는 간식으로 기분 풀어주기

고양이 미안

평소 고양이가 좋아하는 간식이 있다면, 간식을 주는 것도 효과적인 사과 방법이다. 조심스럽게 고양이를 간식으로 유인해보자. 마음이 풀렸다면 다가와 간식을 먹어줄 것이다.

만약 간식으로도 다가오지 않는다면, 시간을 두고 고양이의 마음이 풀어지기를 기다리도록 한다.

비마이펫배너광고

butter pancake

@butter__pancake 치즈냥 버터와 고등어냥 호떡이를 반려하고 있습니다. "한 마리의 고양이를 사랑하는 것에서 온 우주를 사랑하는 것으로의 확장"을 경험 중입니다. 메일 주소는 daae@bemypet.kr

한개의 댓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관심 있으실 것 같아요!
Close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