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 눈물자국 및 눈 관리

흰 털의 반려견을 키우는 견주분들께서 강아지 눈물자국 걱정을 하시는 경우가 많다. 아무래도 흰털과 대비되는 색상으로 인하여 눈물자국이 뚜렷하게 보이기 때문에, 미관상의 이유 등으로 이에 대한 우려가 많은 것 같다.

유독 흰털의 강아지에게만 눈물자국이 잘 보이지만,  눈물자국은 흰털 강아지들의 고유의 문제만은 아니다. 모든 반려견에게 필요한 강아지 눈물자국 관리 방법을 알아보자.

Didgeman / Pixabay

눈물과 눈물자국의 이해

반려동물의 눈물에는 포르핀(Porphylin)이라는 화학 물질을 포함하는데, 이 물질은 공기에 노출됐을 때, 녹이 스는 것 같은 색(rust-colored)으로 변화한다. 따라서 산화작용으로 인해 반려동물의 털에 자국이 만들어지는 것이다. 염색과 비슷한데, 눈물을 흘리면 일정 시간이 지난 후에 눈물자국이 생성된다.

bemypet-landscape

그러므로, 눈물자국이 있다는 것은 우리가 반려동물이 눈물을 흘리자마자 닦아주지 않았다라는 것을 의미한다.

Tanuj_handa / Pixabay

눈물의 원리&수의사의 진단

강아지들은 눈의 표면에 있는 먼지를 씻겨내고 촉촉하게 하기 위해 눈물을 생성한다. 이 눈물은 눈물길을 통해 빠져나가는데, 싱크대의 배수구를 생각하면 쉽게 이해된다. 만약 눈물길이 좁고 막혀있다면, 눈물은 효과적으로 빠져나가지 못하고 얼굴로 흘러 넘치게 된다.

1. 반려동물의 눈에 먼지로 인해 눈물길이 막혀있을 수 있으므로 수의사에게 먼지 제거를 부탁해야한다.

2. 감염으로 인해 눈물길로 좁아질 수도 있다.

감염이 의심된다면, 눈의 영구적인 손상을 야기할 수 있으므로 곧장 수의사에게 진료를 받아야한다.

3. 태어날 때부터 좁은 눈물길을 갖고 태어났거나, 반려동물의 종 특성상 좁을 수 있다.

반려견을 예로 들어 비숑, 푸들, 시츄 등이 있는데  좁은 눈물길을 넓히기는 어렵지만, 수의사가 Flush 식영수를 이용하여 일시적이지만 늘릴 수는 있다.

가정에서 할 수 있는 눈물 관리법

1. 주기적으로 반려동물의 눈 주위를 깨끗하게 닦아낸다.

퍼그, 불독과 같이 큰 눈을 갖고 있는 반려동물의 경우는 2시간마다 눈 주위를 닦아내야하는데 이 때, 반려동물의 눈에 사용 가능한 패드를 이용해야한다.

2. 눈물이 날 수 밖에 없는 상황을 없애야한다.

– 긴 털로 인해 눈물이 날 수 있다. 털이 눈을 찌를 정도로 자랐다면, 털 정리를 해야한다.
– 사람이 사용하는 스프레이, 향수, 담배연기에 노출되지 않도록 조심해야한다.
– 간지러워하거나 알러지가 생긴 것 같다면, 즉시 수의사의 진료를 받아야한다

3. 눈물관리와 눈 건강에 필요한 영양분을 제공할 수 있는 반려동물 영양제를 급여한다.

Printeboek / Pixabay

강아지 눈물자국 주제에 대하여 더 궁금하신 사항이 있으신가요? 비마이펫 Q&A 커뮤니티에 질문하고 평균 12시간이내 회원 및 에디터분들께 답변을 받아보세요

비마이펫

도가(Dog+Yoga)하는 똑순이언니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