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장가능:
종류:

도킹

양재 애견동반카페 도킹

양재에는 강아지와 산책하기 좋은 공원인 양재시민의 숲이 있죠. 양재시민의 숲에서 산책을 하다가 잠시 들릴 수 있는 애견동반카페 ‘도킹’을 다녀왔습니다.

이름이 도킹이어서 ‘DOGKING’인줄 알고 가끔 사람들이 애견카페로 착각하는데 애견동반카페입니다. 상호명도 DOGKING이 아니라 DOCKING입니다.

비마이펫배너광고

공간이 넓어서 좋았던 곳

도킹에서 좋았던 점은 공간이 넉넉했다는 점입니다. 테이블마다 떨어져 있어서 강아지를 위한 공간을 마련할 수 있었습니다. 

애견동반카페 도킹

애견동반카페 도킹

또한, 야외에도 바닥이 인조잔디로 되어 있는 테라스 공간이 있습니다. 실내에 자리가 없거나 강아지가 실내에서 다소 불안해한다면 야외 공간을 이용하는 것도 방법입니다.

애견동반카페 도킹
창 밖으로 보이는 테라스의 모습

제가 도킹을 방문한 날에 폭염 때문인지 손님이 많이 없어서, 공간이 더 넓게 느껴진지도 모르겠습니다.

애견동반 카페 도킹

파인애플 주스와 맥주를 마시면서 쉬고 있던 와중 강아지를 동반한 다른 손님께서 방문하셨습니다.

양재 애견동반카페 도킹

양재 애견동반카페 도킹
내꺼냐 멍?

스피도 친구를 반겨주었습니다.

애견동반카페

편하게 쉬고 가다

더운 날씨 속에서 잠시 쉴 공간이 필요하여 도킹에 들렸는데, 계획대로 편안하게 쉴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또한, 도킹의 경우 6대까지 주차할 수 있는 공간이 있다고 하더라고요. 다른 행선지가 예정되어 있는 가운데, 교통의 요충지인 양재에서 잠시 쉬고자한다면 도킹에 들리는 것을 추천 드립니다.

반려견 친화도
분위기

공간이 넓어서 좋은 애견동반카페

별점: 4.6 ( 1 votes)

한개의 댓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