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 귤 먹어도 되나요?

강아지 귤, 먹어도 되지만, 조금만!

귤은 풍부한 비타민 C 및 섬유질을 함유하고 있으며, 맛도 좋은 겨울철의 대표적인 과일이다. 사람에게는 다양한 효능이 있는 과일에 속하지만, 강아지에게는 ‘건강식’에 속하지는 않는다.

귤에 함유된 높은 당과 섬유질은 강아지의 건강에 악영향을 줄 수 있기 때문에 가끔 그리고 소량만 주는 것을 추천한다.

강아지는 비타민 C 자체적으로 생성

귤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게 풍부한 비타민C일 것이다. 하지만 강아지는 필요한 만큼의 비타민 C를 자체적으로 생성하기 때문에 음식을 통하여 비타민 C를 섭취할 필요가 없다. 비타민 C를 추가 섭취하는 것이 강아지에게 독이 되지는 않지만, 과도하다면 설사 및 복통을 유발할 수도 있다.

과도한 설탕 및 섬유질은 주의대상

귤을 포함한 대다수의 과일들은 높은 설탕(당) 및 섬유질을 함유하고 있다.

과도한 설탕 섭취는 강아지에게 설사 및 복통을 유발할 수 있다. 또한, 과도한 양의 설탕을 장기적으로 섭취할 경우 비만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다.

섬유질의 경우도 설탕과 마찬가지로 과유불급이다. 과도한 섬유질 섭취는 음식의 소화 및 영양소의 흡수를 방해할 수 있다. 또한, 강아지는 기본적으로 채소 및 과일에 함유된 식물 섬유(Plant Fiber)를 필요로 하지 않는 점을 참조할 필요가 있다.

조금 주고 싶으면, 어떻게?

강아지의 애처로운 눈빛을 보고 있으면, 마음이 약해질 수 있다. 강아지에게 귤을 줄 때는 껍질과 귤 알맹이에 붙어 있는 흰색 부분을 제거하고 주는 것이 좋다.

또한, 알레르기가 있는지 살펴보기 위해 소량을 급여한 후 강아지가 어떻게 반응하는지 살펴볼 필요가 있다. 강아지가 평소에 소화기관이 예민한 편에 속한다면, 급여를 자제하는 것이 좋다.

Back to top button
비마이펫 라이프

'반려인'을 위한 콘텐츠

 

'반려인' 맞춤 컨텐츠를 제작하고 있습니다.

반려동물에 관한 유용하고 재미있는 이야기를 메일로 받아보세요

구독신청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