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 빵 먹어도 되나요?

강아지, 빵 몰래 먹었다

강아지에게 보통 빵을 주고싶은 생각이 들지는 않는다. 별로 좋아할 것 같지도 않다. 하지만, 먹다 남은 빵 봉지에 얼굴을 들이밀고 강아지가 몰래 먹는 경우가 있다. 그리고 아주 잘 먹는다. 과연 강아지도 빵을 먹어도 되는 것일까?

빵, 고 탄수화물에 설탕 많이 들어있어

빵은 기본적으로 탄수화물 함량이 높은 고칼로리의 음식이다. 또한, 다량의 설탕이 들어가는 것이 특징이다. 따라서, 강아지가 빵을 많이 먹게 되면 체중이 늘고 혈당도 높아지는 문제가 생길 수 있다.

강아지 빵 많이 먹으면 소화 잘 못 해

만약 강아지가 빵을 많이 먹게 되면 속이 거북할 수 있다. 사실, 더부룩함이 뭐 대수인가? 라고 생각할 수 있다. 하지만 사람의 기준에서의 빵 한 개는 강아지의 체중에 따라 너무 과도한 양일 수 있다.

따라서, 더부룩함의 정도는 고통스러울 수도 있다. 사실, 이같은 위험성으로 인하여 가장 안전하고 좋은 것은 빵을 주지 않는 것이다.

밀가루, 곡물 알레르기 있다면 빵 급여 금물

그 외에도 빵을 굳이 주지 않는 것이 좋은 이유는 더 많다.

먼저, 밀가루나 곡물 알레르기가 있는 강아지가 많다는 것이다. 강아지에게 음식 알레르기는 매우 흔하다. 특정 단백질원(고기)에 대한 알레르기인 경우도 많지만 밀가루나 곡물 알레르기도 자주 일어난다. 대표적인 알레르기 증상은 위장질환, 피부 발진, 털 빠짐, 가려움증 등이다.

더불어, 시중에서 판매되는 빵에는 다량의 나트륨, 설탕 등이 첨가된 경우도 많다. 과도한 나트륨 섭취 시에는 탈수증이나 식염중독으로 이어질 수 있다.  또한, 설탕 과다섭취 시 혈당 수치가 상승한다.

그 외에도, 저품질의 빵은 방부제, 색소, 인공 감미료 혹은 유해 화학물질이 함유되어 있기도 하다. 이는 강아지에게 피부병 등은 물론이고 면역력에 부정적 영향을 미칠 수 있다.

강아지에게 빵 꼭 주고 싶다면 통밀, 곡물빵 주기

만약 빵을 먹다가 강아지의 애절한 눈빛에 못이겨 빵 한 조각을 꼭 주고 싶다면? 흰 빵보다는 통밀빵이나 곡물빵을 주는 편이 낫다.

흰 빵은 대체로 더 가공이 많이 되어 있다. 반면, 통밀빵이나 곡물빵은 최소한 강아지에게 더 나은 신선한 곡물이 포함되어 있다.

예를 들면, 만약 당신이 곡물빵을 설탕, 특히 자일리톨 같은 유해한 설탕이 안 들어간 땅콩 잼을 발라서 먹고 있었다면? 딱 한 입 정도는 안전할 것이다.

하지만 매일 그렇게 해서는 안된다. 한 달에 2번 정도면 충분하다.

하지만 주지 않는 것이 가장 좋아

그럼에도 불구하고, 가능하다면 빵은 주지 않는 것이 낫다. 강아지 몸에 좋은 수많은 음식이 있다. 예를 들면 당근, 블루베리, 사과, 바나나 혹은 삶은 브로콜리 등이 그렇다. 이런 재료들은 훨씬 영양가가 높고 맛있다.

비마이펫배너광고

9개의 댓글

    1. 아직 큰 탈이 없다면 별일 없겠지만 토이푸들 아가의 몸집에 비해 너무 많이 먹었다면 소화가 안 되거나 배가 아플 수도 있으니 하루정도는 잘 지켜보시면 좋을 것 같아요! 빵에 자일리톨 성분이 들어간 경우 큰일날 수 있는데 일반적으로 카스테라에는 들어가지 않으니 그 점은 다행이에요~

    1. 식물성 생크림이 아닌 경우 우유가 들어가서 배탈이 날 수 있다고 해요 1~2일 상태를 살펴보시는게 좋을 것 같아요! 🙂

    1. 모카빵의 경우 빵도 빵이지만 카페인이 문제가 될 수 있을텐데요- 어느정도 먹었는지는 모르겠지만 1~2일 지켜보시는게 좋을 것 같아요
      사실 빵 한 조각정도에 들어있는 카페인 양은 중독증세를 일으킬 일이 없지만, 혹시 강아지가 매우 다량 섭취했을 경우를 대비해서 말씀 드려놓아요!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관련 지식정보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