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 토마토 먹어도 되나요?

강아지 토마토 급여 시 장점

토마토는 섬유질이 풍부하다. 물에 녹는 수용성 섬유질과 물에 녹지 않는 불용성 섬유질 모두 함유하고 있다. 특히, 원래 형태의 토마토보다 착즙하고 남은 찌꺼기에 가장 풍부하다. 수분 제거 후 섬유소만 남기 때문이다.

섬유소는 강아지의 소화를 돕고 혈당 수치 조절에도 효과적이다. 또한 토마토는 항산화 물질과 비타민, 미네랄을 함유하고 있다.

가짓과 식물 토마토, 독성 있나요?

잘 익은 토마토, 독성 물질 걱정 마세요

토마토는 가짓과 식물이다. 가짓과에 속한 식물들은 독성이 높다고 알려졌기 때문에 우리는 강아지에게 주고자 할 때 더 조심해야 한다.

토마토도 마찬가지로 토마틴(Tomatine)이라는 독성 물질이 들어있다. 토마틴은 다량 섭취하면 위험하다. 하지만 잘 익은 토마토의 경우에는 토마틴이 거의 없다. 따라서, 잘 익은 토마토를 준 경우에는 독성에 대해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설익은 토마토에는 비교적 다량 함유되어 있다. 이 역시 걱정할 수준은 아니다.

강아지 토마토

꽃, 줄기 다량 섭취 시 토마토 중독 증세 일어날 수 있어

토마틴은 토마토의 꽃, 줄기 등에 다량 함유되어 있다. 특히, 꽃에 많이 있다. 그 외 줄기에는 소량, 잎과 꽃자루에도 포함되어 있다.

사실 강아지가 토마토의 꽃과 줄기에 노출되는 경우가 많지는 않다. 그리고, 중독 증세가 일어나기 위해서는 주인의 제지 없이 다량의 꽃, 줄기, 잎을 먹어야 한다.

따라서, 토마토 중독이 흔하게 일어나지는 않을 것이다. 하지만 주인이 모르는 사이에 다량을 먹게 되면 아래와 같은 중독 증세가 일어날 수 있다.

  • 심장 이상
  • 위장 장애 (배탈)
  • 신체 제어력 약화
  • 근육 약화
  • 몸 떨림

만약 마당에 대형견을 풀어놓고 키우는 가정이라면? 위험 상황을 예방하기 위해 토마토 재배 공간은 울타리 등으로 막아놓는 것이 필요하다.

강아지 토마토 급여 방법

잘 익은 토마토 잘라주기

일반적으로 강아지는 토마토를 별로 안 좋아한다. 그래서 줘도 안 먹거나 먹고 뱉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강아지가 토마토에 관심을 보인다면? 잘 익은 토마토 한 입 또는 방울토마토를 작게 잘라 급여해 보자.

토마토 파스타 소스는 안 돼

강아지는 토마토보다 토마토로 만든 파스타 소스 냄새를 더 좋아할 수 있다. 하지만 소스에는 마늘, 양파 등의 재료가 들어가서 급여 시 배탈이 날 수 있다는 점을 유의해야 한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Back to top button
비마이펫 라이프

'반려인'을 위한 콘텐츠

 

'반려인' 맞춤 컨텐츠를 제작하고 있습니다.

반려동물에 관한 유용하고 재미있는 이야기를 메일로 받아보세요

구독신청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