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 데일리케어

강아지 이빨 개수, 종류 및 빠지는 순서 알기

강아지 이빨 개수, 유치부터 영구치까지

동물도 사람처럼 치아 관리가 중요하다. 강아지는 스스로 양치를 할 수 없다. 따라서, 우리가 대신 강아지 이빨 관리에 신경써야 한다.

강아지 유치, 날카로워요

강아지는 우선 28개의 유치를 갖게 된다. 젖니라고도 불리는 이 유치는 생후 2주부터 처음 자라기 시작해서 8-10주 후에는 모두 자란다.

어린 강아지의 이빨은 매우 날카롭다. 어린 강아지는 성견처럼 턱이 강하지 않기 때문에 씹는 데 있어서 이빨이 중요하다. 어린 강아지는 날카로운 이빨로 딱딱한 음식을 먹고, 뼈 간식을 물어뜯을 수 있다.

강아지 생식

강아지 유치 빠지는 시기와 순서는?

강아지는 성장 속도가 빠른 동물이다. 따라서 유치가 빠지는 시기도 빠르다. 통상적으로 아래와 같은 순서로 유치가 빠지게 된다.

  • 4개월 전후: 앞니 빠지는 시기
  • 5~6개월: 송곳니가 차례로 빠지는 시기
  • 5~8개월: 앞어금니, (뒷)어금니가 빠지는 시기

강아지 영구치는 무려 42개

이갈이를 모두 끝내면 강아지는 42개의 영구치를 갖게 된다. 유치가 자연적으로 빠지지 않는 경우에는 병원에 가서 발치하게 된다.

다만, 턱이 작거나 유전적인 요인에 의해 영구치 42개가 다 나지 않는 강아지들도 있다.

강아지 이빨 종류 알기

강아지의 이빨은 그 역할에 따라 네 가지로 구분된다.

앞니

강아지 입의 앞 부분에 있는 작은 이빨이다. 고기나 뼈를 찢을 때나 스스로 털을 핥고 꼭꼭 씹을 때 사용한다. 위아래 각각 6개씩 총 12개의 앞니가 있다.

강아지 이빨

송곳니

송곳니는 위아래로 뾰족하게 2개씩 위치한다. 총 네 개인 송곳니는 물체를 관통하거나 물고 있을 때 쓴다. 특히, 강아지가 터그놀이를 할 때 가장 많이 활용한다.

앞어금니

송곳니 뒤에는 앞어금니가 있다. 위아래로 각각 8개씩 총 16개이다. 이는 무엇인가를 자르기 위해서 사용된다. 강아지가 입의 가장자리로 뭔가를 씹는 것을 본다면 아마 앞어금니를 사용하고 있을 것이다.

(뒷)어금니

납작하고 튼튼한 어금니는 입의 가장 안쪽에 위치한다. 음식을 갈거나 씹는 데에 사용한다. 위아래에 각각 6개씩 있다.

태그

루피 엄마

관심분야 “노견, 채식, 여행” / 동물 관련 사연은 비마이펫 톡톡(ohmypets@bemypet.kr)으로 제보해주세요!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