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 사과 먹어도 되나요?

사람에게 건강한 과일인 사과, 강아지에게는?

결론부터 이야기 하자면, 강아지도 사과를 먹어도 된다. 그리고, 사과는 사람 뿐만 아니라 강아지에게도 건강에 좋은 음식에 속한다.

사과에는 비타민 A, 비타민 C 등의 항산화물질 및 섬유질과 같이 건강에 좋은 성분들이 다량 함유 되어 있어, 적절하게 섭취 시 다양한 측면에서 강아지의 건강을 증진시킬 수 있다. 강아지 사과 성장중인 강아지들에게 비타민 C 및 섬유질 등의 사과의 성분은 관절 건강 및 소화건강을 향상시키는데 도움을 줄 수 있다.

또한, 사과는 저칼로리 과일로, 지방 섭취를 줄여나가야 하는 노령견들 혹은 다이어트 중인 강아지들에게 간식 대용으로 주기에도 적절하다.

여기에 더하여, 사과는 강아지의 치아관리에 도움을 줄 수도 있다. 사과에만 전적으로 의존할 수는 없지만, 사과는 일정 부분 강아지의 치석 제거 및  상쾌한 숨결을 유지에 도움을 줄 수 있는 과일이다.

강아지 사과 급여 시 주의점

사과를 강아지에게 급여할 시 주의해야 할 점 들이 있다.

첫째는, 사과 씨를 제거하는 것이다. 사과 씨에는 시안화물(cyanide)이 함유되어 있다. 소량의 사과 씨가 강아지의 건강에 막대한 영향을 주지는 않겠지만, 지속적으로 사과 씨를 먹을 시, 시안화물이 강아지 몸에 축적되어 건강에 치명적인 영향을 줄 수 있는 점을 명심해야 한다.

또한, 사과의 심(몸통) 부분을 빼고 줘야한다. 사과 심이 강아지에 목에 걸릴 수 있기 때문이다.

사과껍질의 경우 강아지 마다 반응이 다를 수 있으나, 일반적으로 강아지가 소화하기 부담스러울 수 있어 제거하고 급여하는 것이 좋다.

즉, 사과를 강아지에 급여 시 껍질, 씨앗, 몸통 부분을 제거 한 후, 강아지가 먹기 좋게 조각내서 주는 것을 추천한다. 잡식성 소량 급여를 통하여 부작용을 살펴보는 것을 추천한다. 강아지에게 사과가 건강한 음식임은 맞지만, 음식에 대한 강아지는 반응은 제각기이다. (진리의 케바케)

혹시 알러지나 부작용이 있을 수 있으니, 소량 급여를 통하여 부작용을 확인해보고, 점층적으로 급여량을 늘려나가는 것이 바람직하다.

그리고 사람과 마찬가지로 강아지 또한 사과를 너무 많이 먹으면 설사나 복통을 유발할 수 있는 점도 주의해야 한다.

여러가지 의견들이 있으나, 일부 수의사들은 강아지의 식단 중 채소 및 과일을 10~20% 정도로 유지하는 것이 적절하다고 한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Back to top button
비마이펫 라이프

'우리 아이'의 시간을 더 행복하게

반려동물 지식정보 채널, 비마이펫 라이프의 정보들을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구독신청 되었습니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