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 마음 잘 읽는 3가지 방법 알아보기

고양이와 의사소통

고양이와 생활하면서 “말이 통했다면 얼마나 좋을까” 라고 생각할 때가 종종 있는데요. 말이 통하지 않더라도 꾸준히 고양이를 관찰하다 보면 무엇을 말하고 싶은 지 알게 됩니다. 그렇다면 집사로서 고양이 마음 잘 읽는 방법이 있을까요?

고양이 마음 잘 알아채기 위해서는?

고양이 마음을 잘 읽기 위해 집사가 해야 할 일 3가지를 알아봅시다. 조금이라도 고양이와의 거리를 좁히고 싶은 집사라면 필독이랍니다!

비마이펫배너광고

고양이와 의사소통

1. 고양이의 요구에 귀 기울이자!👂

고양이가 집사의 관심이 필요하거나 애교를 부리고 싶을 때에는 표정이나 몸짓에서 나타나요. 눈을 가늘게 뜨거나 엉덩이를 높게 들거나 꼬리를 꼿꼿하게 세우곤 하죠.

고양이가 이런 모습으로 다가온다면 만약 바쁘더라도 “나중에 놀아 줄게~”하고 넘어가기 보다는 “바쁘니까 조금만 놀자~”하고 응답해 줍시다. 이렇게 고양이의 요구에 즉각 대응하는 것만으로도 고양이의 신뢰는 높아질 수 있어요.

또 고양이가 손이나 얼굴을 핥아 줄 때에도 가능한 끝날 때까지 내버려두는 게 좋아요. 고양이의 애정 표현을 잘 받아들이는 것도 유대감을 높이는 데 도움이 된답니다. 고양이와의 유대감은 의사소통에 반드시 필요한 것이니까요.

2. 화장실 청소를 꼼꼼하게 해주자!🚽

고양이는 깨끗한 환경을 좋아하는 동물인데요. 특히 화장실은 고양이가 예민한 부분 중 하나예요. 그래서 화장실이 더럽다면 큰 소리로 울면서 집사에게 빨리 치워달라고 신호를 보내기도 하죠! 

또 고양이 중에는 집사가 화장실 청소를 할 때 가만히 지켜보는 아이도 있어요. 이것은 자신의 영역에서 무엇을 하는지 확인하고 싶어하는 행동일 수 있어요. 이때 집사가 깨끗이 청소하는 모습이 고양이에게는 신뢰감을 줄 수 있답니다.

고양이와 의사소통

3. 고양이의 마음을 배려하자!💞

고양이는 자유로운 동물이예요. 애교를 부리며 스킨십을 요구하다가 어느 순간 갑자기 냥냥펀치를 날리며 그만하라고 짜증을 내기도 하죠. (어쩌라구..ㅠㅠ😫)

따라서 고양이가 혼자 있고 싶어할 때를 헤아려 배려하는 것도 집사에게는 중요한 일입니다. 혼자 조용히 쉬고 싶을 때에는 구석에 들어가거나 높은 곳에 올라가 버리기도 해요.

이때에는 억지로 데리고 나오려 하지 말고 고양이가 충분히 자신만의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배려해 줍시다. 시간이 지나면 다시 집사에게 다가와 놀자고 할 거예요.

butter pancake

@butter__pancake 치즈냥 버터와 고등어냥 호떡이를 반려하고 있습니다. "한 마리의 고양이를 사랑하는 것에서 온 우주를 사랑하는 것으로의 확장"을 경험 중입니다. 메일 주소는 daae@bemypet.kr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관심 있으실 것 같아요!
Close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