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 체리 먹으면 안 돼요

체리는 6~7월이 제철로, 현대인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과일 중 하나다. 내가 체리를 먹을 때 해맑은 미소로 내 앞에 앉는 강아지를 보면 하나 나눠주고 싶을 것이다. 하지만, 체리는 주지 않는 것이 좋다.

강아지 체리

체리를 먹이면 안 되는 이유

체리의 씨, 뿌리, 잎에는 강아지에게 독성물질인 시안화물이 함유되어 있다. 또한, 강아지는 체리의 씨는 물론 열매 자체를 소화시킬 수 있는 능력이 떨어진다. 따라서, 체리를 먹고나서 위장장애를 겪을 수 있다.

체리 대신 먹일 수 있는 과일

체리는 비타민A, C, 섬유질, 항산화물질, 멜라토닌 등의 영양소를 함유한 과일이다. 하지만 아쉬워할 필요 없다. 비슷한 영양성분을 지니면서 강아지들이 먹을 수 있는 과일이 충분히 있다.

체리를 대체할 과일로는 씨를 제거한 사과, 블루베리가 있다. 그렇다고, 다량 섭취하게 되면 위장장애 혹은 당분으로 인한 당뇨/비만 등이 야기될 수 있으므로 이 또한 제한적으로만 주어야 한다.

강아지 사과

강아지에게 모르고 체리를 먹였다면?

모르고 강아지에게 1~2개의 체리를 먹였는가? 1~2개의 체리로 중독증세가 나타날 가능성은 희박하다. 하지만, 씨를 삼켰을 경우 그것은 장폐색을 유발할 수 있다. 이 경우, 평상시와 같이 음식을 주고 대변으로 체리의 씨가 나오는지 확인해보자.

반면에, 강아지가 음식을 먹지 못 하고, 구토 및 복통증세를 보이면 장폐색을 의심해야 한다. 장폐색은 그 원인인 이물질을 제거하지 않으면 사망에까지 이르게 될 수 있으므로 최대한 빨리 제거술을 받아야 한다.

만약, 강아지가 많은 양의 체리를 먹었다면 아래와 같은 중독증세가 나타날 수 있다. 따라서, 조금이라도 이상증세가 나타나면 바로 병원에 내원해야 한다.

  • 과호흡, 호흡곤란, 잇몸 및 입안 점막이 연분홍색으로 변화
  • 경련, 발작, 떨림, 기절, 심장마비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Back to top button
비마이펫 라이프

반려동물 미아 방지 등록

잃기 전에 잊지마세요 

'비마이펫 컴백홈'에 무료로 등록을 하여

나의 반려동물을 실종 사고로부터 지켜주세요!

구독신청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