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

제주도, 반려견 중성화수술 지원 통해 유기견 발생 차단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최근 유기동물이 급증함에 따라, 유기견 발생 방지를 위해 ‘읍·면지역 반려견 중성화 수술 지원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14일 밝혔다.

제주도 내 유기동물 발생(동물보호센터 입소) 수는 ‘15년 2,233마리에서 ‘16년 3,027마리, ‘17년 5,828마리 및 ‘18년 7,979마리로 지속적으로 증가했다.

반려견 중성화 수술 지원은 유기견 발생을 근본적으로 차단하기 위해 진행되는 사업으로, 사업비 1억 원이 투입된다.

반려견 중성화 수술을 희망하는 읍·면지역 주민은 오는 1월 15일부터 2월 28일까지 해당 읍·면 행정복지센터로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실외에서 키우는 5개월령 이상의 암컷 반려견(가구당 1마리)에 한해 신청이 가능하며, 대상으로 지정되면 3월 8일부터 지정 동물병원을 방문해 중성화 수술을 진행하면 된다. 신청자 중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및 고령자(만65세 이상)의 경우 우선 선정 대상이다.

신청서를 포함한 기타 자세한 사항은 제주특별자치도 동물방역과 수의정책팀(064-710-2663)으로 문의하거나 홈페이지(고시‧공고란)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

이번 지원사업에 대하여 제주특별자치도 이우철 농축산식품국장은 “최근 수립한 ‘제주특별자치도 동물복지 5개년 계획’에 맞춰 유기동물 발생방지 및 효율적 관리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며 “도민들께서는 반려동물에 대한 책임감을 가지고 유기하는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올바른 동물보호 문화 형성에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태그

루피 엄마

관심분야 “노견, 채식, 여행” / 동물 관련 사연은 비마이펫 톡톡(ohmypets@bemypet.kr)으로 제보해주세요!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함께 읽어보세요!

Back to top button
비마이펫 라이프

'우리 아이'의 시간을 더 행복하게

반려동물 지식정보 채널, 비마이펫 라이프의 정보들을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구독신청 되었습니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