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 데일리케어

강아지 꼬리 물기 – 이유 및 대처법

강아지 꼬리 물기 – 사소하게 여기면 안 돼

간혹 강아지가 자기 꼬리를 자꾸 물거나 씹을 때가 있다. 보통은 강아지 꼬리물기 외 별다른 점이 발견되지 않으면 대수롭지 않게 넘어간다.

하지만 꼬리를 자꾸 문다면? 건강에 이상이 있을 수 있다는 의미다. 스트레스를 많이 받아도 이 행동을 보인다. 강아지가 자꾸 꼬리를 무는 이유를 알아보자.

강아지가 꼬리를 물어요

강아지가 꼬리를 자꾸 무는 원인은?

#1. 벼룩, 진드기 때문이에요

진드기나 각종 벼룩 등의 기생충 문제일 수 있다. 특히, 강아지가 털이 풍성하다면?  진드기가 꼬리에 붙어있거나 그 속을 날아다닐 수 있다. 강아지는 이를 느끼기 때문에 계속 물거나 씹는 것이다.

어떤 경우에는 피부에 진드기가 붙어있지 않고 집안에 진드기가 있을 때 자꾸 꼬리를 물기도 한다. 진드기 자체에 반응하는 것은 아니고 여기저기에 퍼져있는 진드기의 타액에 알레르기 반응을 보이는 것이다.

또한, 한 번 강아지가 꼬리를 물고 씹기 시작하면 상처가 날 수도 있다. 만약 꼬리를 물고 난 후에 낑낑거린다면 상처 때문일 수 있다.

대처법

강아지가 꼬리를 자꾸 문다면 벼룩이나 진드기가 없는지 살펴보고 제거하자. 상처가 난 상태라면 동물병원에 내원하여 염증이 생기지 않도록 처치해야 한다.

#2. 알레르기 반응

강아지에게 알레르기는 흔하게 발생하는 편이다. 보통 음식이나 환경적 요인 때문에 알레르기가 생긴다. 만약 지속적으로 꼬리를 문다면? 알레르기일 수 있다. 다른 알레르기 반응도 나타나지 않는지, 의심되는 원인이 있는지 살펴보자.

  • 알레르기 증상: 피부 발진, 가려움증, 염증, 핥기, 털 빠짐, 구토 등
  • 알레르기 원인: 음식, 계절성 (집먼지, 곰팡이, 화학처리된 침구류 등)
대처법

알레르기의 원인을 알고 차단해야 한다. 음식뿐만 아니라 집에 있는 침구류도 확인하고 깨끗이 빨자. 자세한 알레르기 유발 원인을 알기 위해서는 동물 병원에 가서 알레르기 반응 검사를 해보자.

#3. 피부에 상처가 생겼어요

엉덩이에 달려있는 꼬리의 앞부분을 지속적으로 물고 씹는다면? 엉덩이 쪽에 핫스팟 (피부 염증으로 인한 상처)이 생겼을 수 있다.

이때는 강아지가 꼬리를 물면서 피가 나오기도 한다. 또한, 강아지가 생활하는 환경이 덥고 습하다면 핫스팟이 더 빠르게 생기는 경향이 있다.

강아지 링웜

대처법

이미 염증이 생긴 상태라면 동물 병원에 방문하여 피부 염증 치료를 하자. 제때 치료를 받지 못한다면 염증이 악화될 수 있다.

또한, 강아지가 생활하는 공간이 선선하고 습하지 않도록 조절해주어야 한다.

#4. 다쳤어요

강아지가 과도하게 꼬리를 문다면? 꼬리의 뼈가 부러졌거나 금이 간 경우일 수 있다. 이 경우에는 낑낑거리거나 손을 가져다 대려고 하면 피한다.

대처법

꼬리를 다친 그 순간을 목격하지 못했으면 주인이 잘 알기 어렵다. 꼬리 뼈에 문제가 있다고 의심된다면 X-ray 촬영을 해보는 것이 필요하다.

#5. 항문낭 염증

강아지에게 항문낭은 중요한 신체 부위이다. 강아지들이 만나면 서로의 엉덩이 냄새를 맡는다. 정확히는 각자의 항문낭 냄새를 맡는 것이다. 항문낭은 고유한 냄새를 풍기기 때문이다. 또한, 배변 시에도 항문낭의 분비물이 밖으로 배출된다. 일종의 마킹 행위인 것이다.

이 같은 분비물이 제때 배출되거나 사람이 짜주지 않으면 항문낭에 염증이 생긴다. 이때 강아지는 자꾸 꼬리 앞쪽을 물게 된다. 아래와 같은 증상도 함께 나타날 수 있으니 참고하자.

  • 엉덩이를 바닥에 끄는 행동 (일명, 똥꼬 스키)
  • 엉덩이 부분에서 나는 악취
  • (심한 경우) 변비, 대변에서 혈액이나 고름 발견
대처법

우선 항문낭을 짜고 증세가 호전되는지 보자. 만약 변비나 혈변 등의 증세를 보인다면 동물 병원에 방문하여 정확한 원인을 파악하자.

#6. 스트레스, 긴장감, 지루함

강아지가 스트레스 혹은 긴장 상태라면? 어떤 물건을 물어뜯는 파괴적인 행동을 반복적으로 하게 된다.

지속적인 꼬리 물기도 이러한 행동의 일환일 수 있다. 지루함이나 스트레스를 달래며 마음의 안정을 얻는 강아지만의 방법인 것이다.

대처법

혼자 있는 강아지를 위해 출근 전 산책이나 강아지의 취향에 맞춘 장난감을 준비하자.

태그

루피 엄마

관심분야 “노견, 채식, 여행” / 동물 관련 사연은 비마이펫 톡톡(ohmypets@bemypet.kr)으로 제보해주세요!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함께 읽어보세요!

Back to top button
비마이펫 라이프

'반려인'을 위한 맞춤형 콘텐츠

비마이펫은 매주 반려인들을 위한 뉴스레터를 만들어요!

뉴스레터 구독자가 많아지면, 반려인분들께 더 많은 혜택을 제공드릴 수 있답니다.

스팸 메일은 보내지 않습니다! 

함께 해주세요:)

구독신청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