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 꽃게 (게살, 대게) 먹어도 되나요?

꽃게, 영양학적 이점 풍부해

꽃게는 단백질, 필수 지방산인 오메가-3는 물론 필수 미네랄(아연, 인, 마그네슘 등)이 풍부하다. 단백질은 강아지의 조직/근육을 구성한다. 또한, 오메가-3는 체내 염증을 완화하여 질병 예방효과가 있다고 알려져 있어 많은 보호자들이 영양제로 급여하기도 한다. 하지만 영양학적 이점에도 불구하고, 높은 나트륨 함량 및 알레르기 위험 등으로 인하여 강아지 꽃게 급여 시에는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강아지 꽃게

강아지 꽃게 급여 시 유의사항

익힌 상태로 살만 급여해야

과 같은 어패류나 랍스터와 같은 갑각류는 모두 강아지한테 급여할 때는 익혀야 한다. 꽃게도 마찬가지다. 꽃게, 게살, 대게든 날것의 상태로 강아지에게 급여하면 배탈의 위험이 있기 때문이다. 특히, 장이 예민하거나 노견의 경우 더욱 그렇다.

또한, 급여 시에는 살만 발라서 주어야 한다. 갑각류 껍데기는 굉장히 뾰족한데 강아지가 껍질만 뱉어낼리는 없기 때문이다. 모르고 삼켰을 때, 장폐색의 위험이 있으므로 유의하자.

나트륨 높은 편, 소량만 급여해야

강아지에게 꽃게를 줄 때는 소량만 급여해야 한다. 나트륨과 콜레스테롤 수치가 높은 편이기 때문이다. 지속적으로 혹은 다량으로 강아지에게 꽃게를 급여하면 혈액 내 나트륨 농도가 높아져 심장질환이나 고혈압 등의 질환으로 나아갈 수 있으므로 유의하자.

가공된 게살 제품, 웬만하면 급여 말아야

급여 시 집에서 직접 익힌 게살이 아니라 가공된 제품이라면? 굳이 급여하지 않도록 하자. 가공 제품의 경우, 나트륨 함유량이 집에서 익혔을 때보다 더 높고 인공 감미료가 함유되어 있을 수 있기 때문이다.

알레르기 위험 있어

해산물은 기본적으로 요오드 함유량이 높은데, 이 중 꽃게, 새우, 랍스터는 특히 높다. 강아지에 따라 요오드에 알레르기 반응을 보이는 경우가 있기 때문에 첫 급여 시 아주 소량만 급여한 후 알레르기 증세는 없는지 살펴보아야 한다.

  • 피부 발진, 가려움증
  • 특정 부위 자꾸 핥기
  • 피부/귀 염증
  • 털 씹기, 털 빠짐
  • 구토, 설사, 가스 등 위장 질병 증세

강아지 새우 먹어도 되나요?

강아지 랍스터 먹어도 되나요? 급여 시 유의사항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Back to top button
비마이펫 라이프

'우리 아이'의 시간을 더 행복하게

반려동물 지식정보 채널, 비마이펫 라이프의 정보들을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구독신청 되었습니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