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 냄새, 왜 나는 걸까? 원인과 대처법

강아지 냄새난다는 말, 강아지를 키우고 있다면 한 번쯤은 들어봤을 말이에요. 이처럼 강아지에게선 특유의 비린 듯한 냄새가 나는데요. 강아지에게서 왜 이런 냄새가 나는 걸까요? 강아지 냄새(개 냄새) 원인과 대처 방법에 대해서 함께 알아봅시다.

강아지 냄새

강아지 냄새, 왜 나는 걸까? 원인과 대처법

강아지 냄새 원인

우선, 강아지 냄새의 원인 중 하나는 바로 몸에서 나오는 기름이에요. 강아지의 피부 아래 피지선(아포크린샘)에서는 피부와 털을 보호하기 위해 기름을 만들어내는데요. 이 기름으로 인해 강아지 몸에서 특유의 비린 듯한 체취가 나게 됩니다.

또한, 강아지의 땀(에크린샘)도 냄새 원인인데요. 강아지는 사람과 달리 땀샘이 거의 없지만 땀샘이 있는 발바닥이나 코 등에서는 땀을 흘려요. 특히 발바닥은 땀과 이물질, 박테리아 등이 쉽게 섞이는 부위라 냄새가 심하게 날 수 있답니다

이 외에도 입 냄새, 귀 냄새, 항문낭, 눈물 등으로 인해 냄새가 나기 때문에 위생 관리를 해주는 것도 매우 중요합니다.

비마이펫배너광고

목욕한 직후인데 강아지 냄새가 나요

강아지 털에는 다양한 효모와 박테리아 등의 미생물들이 살고 있는데요. 이 미생물들이 만들어 낸 노폐물들은 건조한 상태에서는 냄새가 거의 나지 않지만, 물에 닿으면 냄새가 나게 됩니다.

특히, 강아지 몸에 젖어있던 물이 증발할 때 노폐물 냄새가 공기 중으로 퍼지게 되어 냄새가 더 심하게 느껴질 수 있어요.

강아지 냄새
개 냄새, 어떻게 줄이지?!

강아지 냄새 줄이는 방법

1. 양치질

강아지 입 냄새 때문에 강아지 냄새가 더 심하다고 느껴질 수 있어요. 그러니 매일 양치질을 하는 게 입 냄새 제거에 좋겠죠.

만약 양치질을 하는데도 계속해서 입 냄새가 난다면 신장 질환, 당뇨병 등을 의심할 수 있어요. 질병으로 인한 입 냄새인 경우 소변 냄새, 금속 냄새, 매니큐어 냄새 등 평범한 입냄새와는 다른 냄새가 나요. 이런 경우에는 동물 병원에서 진찰을 받아야 합니다.

2. 귀 청소

강아지 귓속에서는 쿰쿰한 냄새가 나요. 정상적인 귀라면 심하지 않은 기름, 땀 냄새 정도만 나는데요. 관리 소홀, 알레르기, 호르몬 등의 문제로 귀에 염증이 생긴다면 악취가 날 수 있습니다.

귀 염증이 심해 악취 및 갈색 귀지, 귀를 긁는 등의 증상을 보인다면, 병원에서 진찰을 받아 치료하는 게 좋습니다.

이런 귀 염증은 귀가 덮여 통풍이 잘 안되는 푸들, 코카스파니엘, 말티즈 등의 견종에게서 더 자주 발생하니 더 세심히 관리하는 게 좋겠죠.

3. 항문낭 짜기

강아지 항문낭 속 분비물 냄새, 정말 지독한데요. 항문낭 속 분비물로 인해 강아지에게 냄새가 날 수 있어요. 항문낭에 분비물이 가득 차면 냄새가 심하게 날 수 있으니 주기적인 관리가 필요합니다.

4. 피부 염증

피부에 염증이 생긴 경우에도 냄새가 날 수 있어요.

특히, 퍼그, 불독과 같이 몸에 주름이 많은 견종은 주름 사이에 노폐물, 습기가 쌓이기 쉬워 피부 질환이 생길 가능성이 높아요. 그러니 주름을 자주 닦아주며 관리하는 게 좋습니다.

5. 눈 닦아주기

강아지 눈곱, 눈물에서도 꼬릿한 냄새가 나요. 강아지 눈물, 눈곱을 자주 닦아주면 냄새 제거에 도움이 됩니다. 눈물 지우개에 탈취 기능이 있는 제품도 많으니 이를 활용하면 냄새 제거에 더 효과적이겠죠.

강아지 냄새

너무 잦은 목욕은 안 돼요

강아지의 냄새를 제거하기 위해서는 목욕이 가장 기본적이에요. 하지만, 너무 잦은 목욕은 강아지 피부에 오히려 좋지 않아요. 목욕 주기는 3~4주에 한 번이 적당합니다.

또한, 목욕 후 제대로 말려주는 것도 매우 중요한데요. 털이 덜 말랐을 경우 세균이 번식해서 냄새가 나게 될 수 있기 때문이에요.

몽이언니

스피츠 몽이와 함께 살고 있는 몽이 언니입니다! 1일 3산책을 실천하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 eunjinjang@bemypet.kr

한개의 댓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