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만 강아지 간식 급여 시 유의사항 3가지

강아지 비만은 관절염, 당뇨병, 고혈압 혹은 심장병 등 각종 질병의 원인입니다. 국내 동물병원 조사(출처: 농촌진흥청)에 따르면 약 40%가, 미국 반려동물비만방지협회에 따르면 58% 이상이 비만이라고 하는데요. 만약 우리집 강아지가 비만이라면 간식도 다이어트용에 적합한 재료와 양만 주는 것이 필요합니다.

비만 강아지 간식, 어떻게 줘야할까요?

비만 강아지 간식, 적정 칼로리 10% 이내로 주세요

만약 강아지가 비만이라면 비만도(BCS) 및 권장 급여량을 체크해봅시다. 그리고 적정 칼로리 내 10% 이내를 간식 급여량으로 정하고 사료와 간식을 모두 합하였을 때 권장 급여량이 넘지 않도록 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강아지 비만
5번의 형태가 정상 체중 반려견의 모습으로 보면 된다

하루에 줄 수 있는 간식의 양을 정했다면 한 번에 다 주기보다는 여러번에 나누어서 주는 것도 좋습니다. 조금씩 여러 번 먹으면서 배부른 상태를 유지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이를 위해서 노즈워크 장난감을 활용하면 편리하게 급여할 수 있답니다.

비마이펫배너광고

식이섬유 풍부한 채소, 비만 강아지 간식 재료로 좋아요

강아지 다이어트가 필요하다면 육류가 주재료인 간식보다는 식이섬유가 풍부한 간식을 고르는 게 좋아요. 시금치같은 푸른 잎 채소나 당근, 호박, 고구마와 같은 노란색 계열의 채소가 대표적입니다. 꼭 다이어트용 간식이 아니여도 이같은 채소에는 항산화 물질이 들어가있어서 면역력 강화에도 효과적입니다.

비만 강아지 간식

저칼로리 간식을 여러번에 나눠서 주세요

강아지 비만 관리를 위해 독하게 마음을 먹고 ‘간식 금지’를 하는 방법도 있지만 여간 쉽지 않습니다. 게다가, 집에 혼자 있을 때나 훈련을 위해서 간식은 사실상 필수적입니다.

특히, 다이어트중이라면 강아지가 배고픔을 쉽게 느낄 수 있습니다. 이 경우, 저칼로리 간식을 여러번에 나눠서 주면 좋습니다. 간식을 여러 번에 걸쳐 먹으면서 포만감을 느낄 수 있기 때문이예요. 이때, 노즈워크 장난감을 활용한다면 간식을 먹으면서 운동도 할 수 있으니 비만 관리에 더 효과적입니다.

비만 강아지에 적합한 간식, 반려소반 바른채식

반려소반 바른채식

군고구마에 야채, 식이섬유가 풍부해

기호성이 좋으면서도 비만 강아지 간식으로 적합한 채식 간식도 있으니 바로 반려소반의 ‘바른채식’입니다. 군고구마와 당근, 군고구마와 단호박이 들어간 간식인데요. 식이섬유가 풍부한 재료의 저칼로리 간식이기 때문에 다이어트가 필요하거나 건강 식단을 원한다면 제격입니다.

특히, 전분이나 기타 첨가물 없이 군고구마 함유량이 70%라고 하니 식이 알러지가 있는 강아지에게도 급여가 가능한 것이 좋습니다.

바른채식

간식 1개당 1kcal의 저칼로리 간식

겨울만 되면 강아지가 고구마를 먹고 살이 많이 찐다고 해요. 고구마를 먹을 때마다 우리가 먹는 것에서 떼서 주다보니 강아지 기준에서는 권장량보다 훨씬 많아지는 것입니다.

그래서 권장량을 간식 줄 때마다 체크하는 것이 필요한데요. 바른채식의 경우 간식 1개가 0.3g이고 1.06kcal라고하니 계산이 편합니다. 강아지 크기에 따라 다르겠지만 1kcal정도면 하루에 10개 전후로 안심하고 줄 수 있겠네요.

바른채식

노즈워크에 적합한 간식 크기

비만 강아지의 경우 여러번에 걸쳐서 급여하면서 중간중간 포만감을 느끼게 하는 것이 중요한데요. 그게 말처럼 쉽지 않습니다. 간식을 적게 자주 줘야하지만 급여 시간을 잊을 수도 있고, 몇 시간 혼자 놔둘 때도 있기 때문이지요. 이때는 노즈워크 장난감을 활용하면 간편합니다.

바른채식

바른채식 간식의 경우, 노즈워크에 적합하게 가로세로 크기가 1cm입니다. 강아지의 크기나 간식을 먹는 습관에 따라 그대로 주거나 더 작게 잘라주어도 좋습니다. 제형이 말랑말랑한 편이라서 쉽게 잘립니다.

💡 이 리뷰는 브랜드에게 제품을 협찬을 받아 제품을 사용한 후 작성한 리뷰이며, 광고비를 지급 받을 수 있습니다

루피 엄마

관심분야 “노견, 채식, 여행” / 궁금한 주제가 있다면 ohmypets@bemypet.kr으로 제보해주세요!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