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UN

민가에 내려온 새끼 여우의 심쿵샷

우리에게 ‘여우’는 어떤 동물일까? 실제로 본 적은 없지만 어렸을 때 읽었던 동화책의 영향인지 여우는 매서운 눈매에 야비한 표정을 하고 있을 것만 같다.

우리의 이런 편견을 깨게 하는 한 사진이 있으니, 바로 민가에 내려온 새끼 여우의 모습이다.

Vechrotex는 한 커뮤니티에 ‘우리 할머니 집에 새끼 여우가 놀러왔다’며 사진 한 장을 올렸다. 사진 속 새끼 여우는 약간 쳐진 눈매에 ‘메롱’을 하면서 마치 “여기 혹시 먹을 거 없나요?”라고 묻는 듯하다.

새끼 여우
Reddit @Vechrotex

이 새끼 여우는 혼자가 아니었다. 혼자 놀러간 친구를 찾으러 온 것인지, Vechrotex는 “새끼 고양이에게 친구가 있다”며 둘이 뛰어다니며 노는 사진을 추가로 공유했다.

새끼 여우
Reddit @Vechrotex

심쿵하는 새끼 여우의 사진에 사람들은 “할머니도 SNS를 하시냐”, “새끼 고양이가 이렇게 호기심이 많고 귀여운지 몰랐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태그

루피 엄마

관심분야 “노견, 채식, 여행” / 동물 관련 사연은 비마이펫 톡톡(ohmypets@bemypet.kr)으로 제보해주세요!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함께 읽어보세요!

관심 있으실 것 같아요!

Close
Back to top button
비마이펫 라이프

'반려인'을 위한 맞춤형 콘텐츠

비마이펫은 매주 반려인들을 위한 뉴스레터를 만들어요!

뉴스레터 구독자가 많아지면, 반려인분들께 더 많은 혜택을 제공드릴 수 있답니다.

스팸 메일은 보내지 않습니다! 

함께 해주세요:)

구독신청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