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 배 먹어도 되나요?

고양이 배

고양이 배 먹어도 괜찮을까?

시원하고 수분이 많은 배, 고양이에게도 배가 좋은 과일일까? 결론부터 말하면 고양이 배 먹어도 괜찮다. 하지만 다른 과일과 마찬가지로 급여양과 주의 사항을 지키면서 급여하도록 하자.

너무 많이 줄 경우 설사의 원인이 되기도 한다. 배탈 위험이 있으니 소량만 급여하는 것이 좋다.

고양이 배 급여 시 장점

고양이에게 배를 줬을 때 어떤 장점이 있는지 알아보자.

수분 보충을 할 수 있다

배는 90% 이상의 수분으로 이루어져 있다. 따라서 고양이에게 줬을 때 좋은 수분 보충제의 역할을 한다. 날씨가 더우면 더위 먹는 고양이도 많다. 고양이가 더위를 먹으면 탈수 증상을 보인다. 이 때 배를 급여하면 음수량을 늘이는 데 도움이 된다. 이외에도 수박, 멜론도 수분 보충에 도움이 된다.

변비 개선에 도움

배는 식이 섬유를 함유하고 있다. 따라서 장의 운동을 도와 변비 개선에 도움이 된다. 또한 배에는 솔비톨이라는 당 성분이 들어있다. 솔비톨은 대장의 연동 운동을 촉진하고 대변을 부드럽게 한다. 변비가 있는 고양이라면 도움이 될 수 있다.

배의 칼륨으로 나트륨 조절이 가능

칼륨은 체내에 필요 없는 나트륨을 배출시키는 역할을 한다. 단, 심장이나 신장 기능이 저하된 경우에는 칼륨이 쌓일 수 있다. 의사와 상담 후 급여하도록 하자.

배의 효소로 소화를 촉진

배에 함유된 프로테아제는 단백질을 분해하는 효소가 들어있다. 소화 흡수를 촉진시키는 역할을 한다. 식사 후 간식으로 배를 급여한다면 소화에 도움이 될 수 있다.

고양이 배

배 급여 시 주의 사항은?

껍질과 씨를 제거한다

배의 껍질과 씨앗은 제거하여 주자. 배 씨앗에서는 시안배당체라는 성분이 들어있다. 이것은 체내 독성 성분이 된다.

사람의 경우 껍질째 먹는 것이 좋다고도 한다. 하지만 고양이 경우 껍질은 목에 걸릴 수 있으니 조심해야 한다.

껍질과 씨를 제거한 후 잘게 썰어 급여하자. 탈수 증상이 있는 고양이에게는 갈아서 주스로 급여해도 좋다.

급여 적정량

주는 양은 한 숟가락에서 두 숟가락이 적당하다. 수분을 많이 함유되어 있기 때문에 너무 많이 먹으면 설사 원인이 된다. 당도도 높아 비만의 주의가 필요하다. 어디까지나 간식이기 때문에 과식하지 않도록 조심하자.

또한 노령묘나 심장, 신장의 질환이 있을 경우 의사와 상담 후 급여하도록 한다.

가열해도 OK

배는 가열해도 손실되는 영양이 적은 특징이 있다. 고양이 스프를 만들 때 함께 넣어도 좋다. 고양이의 취향에 맞춰 다양한 시도를 해보자.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관련 지식정보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