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 예방접종 시기 알아보기 – 유기견 입양 시 접종 방법은?

강아지도 사람처럼 필수로 맞아야 하는 예방접종이 있으며, 적절한 예방접종 시기도 있습니다. 예방접종은 새끼 강아지의 경우 보통 6주부터 시작하는데요. 유기견(성견)을 입양한 경우 어떻게 맞춰야 할까요? 강아지 예방접종 시기 및 주기에 대해 자세히 알아봅시다.

강아지 예방접종 시기

새끼 강아지 예방접종 시기 (첫 예방접종)

강아지 예방접종은 생후 6주부터 가능해요. 새끼 강아지를 키우게 된 경우, 생후 6주 차를 기준으로 아래와 같은 순서로 약 2주 간격으로 5~6번에 걸쳐 예방접종을 합니다.

단, 이 순서는 병원마다 차이가 있으며 6차 접종의 경우 하지 않는 병원도 있으니, 수의사와 상담을 통해 접종 스케줄을 잡으면 됩니다.

비마이펫배너광고

<강아지 첫 예방접종 시기>

  • 1차 접종(6주 차): 종합백신 1차 + 코로나 장염 1차
  • 2차 접종(8주 차): 종합백신 2차 + 코로나 장염 2차
  • 3차 접종(10주 차): 종합백신 3차 + 켄넬코프 1차
  • 4차 접종(12주 차): 종합백신 4차 + 켄넬코프 2차 + 광견병 1차
  • 5차 접종(14주 차): 종합백신 4차 + 인플루엔자 1차(선택)
  • 6차 접종(16주 차): 인플루엔자 2차(선택)
  • 1년차 : 광견병 2차

강아지 예방접종은 위처럼 종합백신, 코로나 장염, 켄넬코프, 광견병은 필수로 맞춰야 합니다. 인플루엔자 접종은 선택적으로 진행해요. 이 외에 심장사상충 예방 접종도 함께해 주면 좋습니다.

또한, 첫 예방접종을 완료한 후에는 1년 주기로 추가 접종을 해주면 되는데요. 1년마다 추가로 예방접종을 하는 이유는 백신 효과가 평생 지속되는 게 아니기 때문입니다.

참고로, 위 질병들은 전염성이 강하거나 치사율이 높아 위험해요. 그래서 예방접종을 하지 않은 경우 강아지 유치원, 호텔, 놀이터 등의 시설에 들어가지 못하는 경우도 많습니다.

강아지 예방접종 시기
출처: Flickr, Melinda’s Mission — for street animals, https://flic.kr/p/YXmEzy

강아지 예방접종, 유기견(성견)을 입양했다면?

최근 유기견 입양도 많이 하는 추세인데요. 유기견 입양의 경우 성견을 입양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전 보호자가 어떤 예방접종을 했는지 정확히 알기 어려운데, 어떻게 예방접종을 하면 좋을지 함께 알아볼까요?

1. 항체가 검사 후 백신 접종하기

동물병원에서 항체가 검사를 통해 강아지에게 어떤 질병의 항체가 부족한지 확인할 수 있어요. 그 후 필요한 백신만 접종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강아지 예방접종 시기
동물보호센터에서 데려온 오리는 처음부터 다시 접종했어요

2. 처음부터 다시 접종하기

항체가 검사를 하지 않고, 처음부터 다시 예방접종을 시작해도 됩니다.

그런데 최근 동물보호센터에 입소한 강아지는 종합백신과 광견병 주사를 필수로 맞게 의무화되었어요. 따라서, 동물보호센터에서 유기견을 입양했다면 어떤 접종을 어디까지 맞았는지 확인하고, 나머지 백신을 이어서 접종해도 좋습니다.

강아지 예방접종 시기 주제에 대하여 더 궁금하신 사항이 있으신가요? 비마이펫 Q&A 커뮤니티에 질문하고 평균 12시간이내 회원 및 에디터분들께 답변을 받아보세요

몽이언니

스피츠 몽이와 함께 살고 있는 몽이 언니입니다! 1일 3산책을 실천하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 eunjinjang@bemypet.kr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