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세이

유기견 뭉뭉이 이야기 #3. 유기견과 서열정리에 대하여

뭉뭉이의 첫 동물병원 방문에서 상처를 발견했다.
뭉뭉이는 사소한것에도 트라우마가 있었다.
서열정리라는 잘못된 방식으로 뭉뭉이에게 다가갔다.
강아지에게는 믿고 따를 수 있는 가족이 필요하다.
뭉뭉이사진

박유아

2018년 4월 5일 유기견 센터에서 입양된 사랑스러운 ‘뭉뭉이’ 엄마 유아입니다.소소하지만 행복한 저희 이야기 들려드릴게요๑♡⌓♡๑

글쓴이의 다른 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Back to top button
비마이펫 라이프

반려인들을 위한 미디어

 

비마이펫은 매주 반려인들을 위한 뉴스레터를 만들어요!

뉴스레터 구독자가 많아지면, 반려인분들께 더 많은 혜택을 제공해드릴 수 있답니다.

함께 해주세요 :)

구독신청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