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 담요 추천 10가지, 이사나 동물병원 갈 때 필수품!

고양이 담요 제품은 이사나 동물병원에 갈 때 쓰면 좋아요. 고양이 냄새가 잔뜩 배어있어 안정감을 느끼고, 낯선 환경에서도 스트레스를 덜 받게 해줍니다. 그리고 쓰지 않는 담요나 이불은 유기 동물 보호소나 야생동물 보호센터에 기부할 수 있답니다.

고양이 담요 필요한 이유

고양이는 따뜻한 곳을 좋아해

추운 겨울이면 고양이가 전기장판이나 집사가 자고 일어나 따끈따끈한 이불 속에 들어가죠. 고양이는 따뜻한 곳을 좋아해 햇볕을 쬐면서 낮잠 자는 모습을 많이 볼 수 있습니다. 그래서 고양이는 따뜻하고 부드러운 담요를 좋아합니다.

만약 생후 4주가 안 된 아기 고양이를 구조했다면, 담요는 필수예요. 이땐 고양이의 체온조절 능력이 떨어져 담요로 고양이의 체온을 유지할 수 있습니다.

비마이펫배너광고

고양이가 안정감을 느껴

담요는 푹신하고 따뜻해서 고양이가 엄마 고양이의 품을 떠올리게 해요. 고양이가 행복감과 안정감을 느껴 담요에 꾹꾹이를 하게 됩니다.

꾹꾹이는 고양이가 긴장감을 풀고, 안정감을 느끼고 싶을 때 하는 행동입니다. 만약 고양이가 집사 품이나 이불, 담요에 발을 앞뒤로 꾹꾹 누른다면, 애정 표현이자 행복감을 드러내는 행동이랍니다.

어떤 고양이는 담요를 빨면서 꾹꾹이하기도 하는데, 집사들 사이에선 이를 ‘꾹쭙이’라고 부릅니다.

Cat kneading and sucking blanket 1 by Watchduck, CC BY 라이선스

이사, 동물병원 갈 때 쓰기에 좋아

고양이 담요는 동물병원이나 이사할 때 쓰면 좋아요. 이동장 안에 고양이 냄새가 잔뜩 밴 담요를 넣어주고, 고양이가 불안해하지 않게 이동장 위로 담요를 둘러주면 된답니다.

겁이 많거나 스트레스를 잘 받는 예민한 고양이라면, 이동장 위에 담요를 덮는 것만으로도 도움이 돼요. 고양이가 이동장 안에 있을 때 외부 소음이나 공격이 없어 안전하다고 느낀답니다.

고양이 담요
20220420_205152 by Matt Buck, CC BY 라이선스

진료나 약 먹일 때 보정할 수 있어

고양이 담요로 고양이 몸통과 다리를 감싸 보정하는 방법이 있어요. 일명 고양이 부리또라고 불리는데, 고양이 얼굴만 드러내 동물병원에서 고양이를 진료할 때 자주 쓰는 방법이랍니다.

만약 초보 집사라면, 고양이 발톱을 깎거나 약을 먹일 때 유용하게 쓸 수 있답니다. 담요로 두른 발을 하나 꺼내 발톱을 깎을 수 있고, 고양이가 버둥거리지 않아 비교적 안전합니다.

입양, 합사할 때 쓰기에 좋아

고양이를 입양하기 전, 집사의 뺨이나 손, 옷 등의 냄새를 묻힌 담요를 만들어두면 좋아요. 고양이에겐 사람과 집 모두 낯설기 때문에 담요로 먼저 집사의 냄새를 맡아 익숙해질 수 있게 합니다.

그리고 새로운 고양이를 입양해 합사할 때도 담요를 사용하면 좋아요. 고양이의 페로몬에선 고양이의 성별과 나이 등을 알 수 있다고 해요. 그래서 고양이는 담요로 서로의 정보를 알 수 있게 해준답니다.

기존에 살고 있던 고양이에겐 새로 올 고양이의 냄새를 묻힌 담요를, 새로 올 고양이에겐 기존에 살던 고양이 냄새를 묻힌 담요를 주면 됩니다.

고양이 담요 고르는 방법

실이 빠지지 않게 촘촘하게 짜여야

고양이 담요는 극세사, 양털, 플란넬, 폴리에스터 등 다양한 소재로 만들어져요. 이때, 편물의 구멍이 보일 정도로 성기게 짜인 담요는 구매하지 않는 게 좋습니다.

고양이가 꾹꾹이하다가 담요 구멍에 발톱이 걸려 실이나 보풀이 나올 수 있어요. 만약 고양이가 실, 보풀을 먹게 된다면 식도나 위장관 파열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따라서, 촘촘하게 짜여 실이 빠지지 않는 담요를 구매하는 게 좋습니다.

고양이 담요

고양이를 짓누르지 않게 무게가 가벼워야

고양이 담요는 너무 크거나 두꺼우면 무거울 수 있어요. 고양이가 낮잠을 잘 때 덮기에 무거워 고양이를 짓누를 수 있습니다.

게다가, 담요가 너무 무겁고 두껍다면 고양이가 덥다고 느껴 잘 사용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그래서 고양이에게 무겁지 않고 너무 두껍지 않은 제품을 구매하는 게 좋습니다.

고양이 담요

고양이 체구와 비슷한 크기로 골라야

고양이 담요 크기는 다양해요. 무릎담요 정도로 크기가 작거나, 이불이나 침대에 깔 정도로 큰 제품도 있습니다.

크기가 큰 담요는 침대나 소파에 펼쳐두고 쓰기에 좋고, 작은 건 숨숨집이나 스크래쳐 위에 두고 쓰기에 좋습니다.

만약 동물병원에 가거나 보정이 필요하다면, 담요로 고양이 몸을 두를 정도의 크기가 좋습니다. 고양이 체구와 비슷하거나 1.5배 정도 큰 제품을 구매하면 된답니다.

고양이 담요

세탁할 수 있어 관리하기 편리해야

고양이 담요는 손세탁이나 물세탁이 가능한 제품을 구매하는 게 좋아요. 고양이가 담요에 꾹쭙이를 하면서 침이 묻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고양이 털이나 헤어볼, 구토 등 쉽게 오염될 수 있어 자주 빨아도 되는 제품을 사는 게 좋습니다. 만약 고양이가 아파서 대소변 실수나 구토를 자주 한다면, 한쪽 면에 방수 처리된 담요를 사는 것도 좋답니다.

고양이 담요 추천

기존 담요가 너무 낡았다면, 바로 버리지 않는 게 좋아요. 새 담요와 기존 담요를 함께 두고 쓰다가, 고양이가 새 담요에 익숙해졌을 때 버리는 게 좋습니다.

크기가 작은 고양이 담요

더페피 포근포근 펫 담요 겸 이불
더페피 포근포근 펫 담요 겸 이불
바로가기

극세사로 만든 담요로, 촉감이 부들부들해요. 가격도 저렴하고, 댕냥이 모두 부드럽고 가벼워서 잘 쓴다고 합니다.

아침과저녁 폴라폴리스 무릎담요
아침과저녁 폴라폴리스 무릎담요
바로가기

이 제품은 무릎담요로, 크기가 작은 편이에요. 색상별로 두 개씩, 총 6개가 한 세트인 상품으로, 가격도 저렴하답니다.

베이비베어 프리미엄 극세사 자수 담요
베이비베어 프리미엄 극세사 자수 담요
바로가기

이 제품은 극세사로 만들어진 담요로, 촉감이 부드러워요. 곰돌이 모양 자수가 새겨져 있고, 무릎담요로 쓰기 좋은 크기랍니다.

아이자리 유아용 밍크 극세사 담요
아이자리 유아용 밍크 극세사 담요
바로가기

이 제품은 사이즈와 디자인이 다양해요. S사이즈는 100x75cm로 무릎담요 정도 크기로, 고양이가 낮잠 자거나 사용하기에도 좋답니다.

더자리 포시즌 웨어러블 오버랩 똑딱 담요
더자리 포시즌 웨어러블 오버랩 똑딱 담요
바로가기

제품에 똑딱이가 달려있어 고양이가 목욕한 뒤 체온 유지를 위해 후드처럼 입혀줄 수 있어요. 크기도 제법 커서 침대나 소파에 펼쳐서 쓰기에도 좋답니다.

넓게 펼쳐서 쓰기 좋은 고양이 담요

펫츠랜드 포그니 강아지이불
펫츠랜드 포그니 강아지이불
바로가기

이 제품은 크기가 커서 침대나 소파에 펼쳐두고 쓰기에 좋아요. 고양이가 침대나 소파에서 낮잠 자는 걸 좋아한다면 크기가 큰 담요를 추천합니다.

투웨이 극세사 인조양털 담요
투웨이 극세사 인조양털 담요
바로가기

이 제품의 한 면은 극세사, 다른 면은 인조 양털로 만들어졌어요. 크기가 커서 이불 대용으로 쓰기에도 좋답니다. 고양이와 집사가 추위를 잘 탄다면 이불 위에 담요를 덮어도 좋습니다.

슈에뜨룸 파우더 캠핑 차박 밍크 극세사 대형 담요
슈에뜨룸 파우더 캠핑 차박 밍크 극세사 대형 담요
바로가기

이 제품은 이불로 쓸 수 있을 정도로 큰 제품이에요. 150×200으로, 캠핑이나 바닥에 러그처럼 깔아두고 쓰기에도 좋은 제품이랍니다. 극세사 소재로 부들부들해 고양이가 좋아한답니다.

디자인이 귀여운 고양이 담요

스마일플라워 프리미엄 극세사 자수 담요
스마일플라워 프리미엄 극세사 자수 담요
바로가기

이 제품은 꽃 자수가 새겨진 담요예요. 디자인이 귀엽고, 크기도 커서 소파나 침대에 펼쳐두고 쓰기에도 충분할 정도랍니다.

베베데코 고미 극세사 담요
베베데코 고미 극세사 담요
바로가기

이 제품은 인조 양털과 극세사가 합쳐진 담요예요. 귀여운 곰돌이 디자인이 그려져 있고, 사이즈도 커서 고양이를 감싸서 보정할 때도 쓰기에 좋답니다.

고양이 담요, 기부할 수 있어요!

유기동물 보호소

유기동물 보호소에선 많은 물품이 필요해요. 특히, 추운 겨울철 난방이 잘 안되는 보호소가 많아 난로나 담요, 이불이 많이 필요합니다.

면역력이 약한 강아지, 고양이들이 추위에 떨면서 질병에 쉽게 걸릴 수 있기 때문에 집에서 쓰지 않는 담요, 이불, 수건 등을 기부하는 건 어떨까요?

유기동물 보호소에서 기부받는 물품 목록

  • 고양이 스크래쳐
  • 고양이 습식캔
  • 담요
  • 이불(솜, 오리털 이불은 안 돼요!)
  • 캣타워

오리털이나 솜이불은 동물들이 물어뜯거나 발톱에 걸려 삼킬 위험이 있어 받지 않는다고 합니다. 수건이나 담요, 리빙박스, 고양이 장난감 등 필요로 하는 물품이 보호소마다 다르니, 기부하기 전 미리 연락하는 게 좋습니다.

유기동물 보호소에서 받지 않는 물건

  • 두꺼운 솜이불
  • 전기장판
  • 두꺼운 요
  • 베개 속
  • 사람 옷
  • 플라스틱 배변판
  • 큰 곰돌이 인형

사람 옷이나 오염된 고양이 옷은 받지 않는다고 해요. 면역력이 약한 동물들이 많기 때문에 전염병을 예방하기 위해서랍니다.

그리고 솜이나 오리털, 플라스틱 등 동물들이 물어뜯어 삼킬 위험이 있는 소재가 든 물품은 받지 않는다고 합니다. 동물의 안전을 위해 이런 물품은 제외하고 기부하는 게 좋습니다.

야생동물 보호센터

야생동물보호센터에서도 담요나 이불 등이 필요하다고 해요. 야생동물을 보정하거나 포획할 때, 바닥에 깔아두어 푹신하게 쓸 수 있도록 사용한답니다.

출처 : 환경부 생물다양성과(22.02)

야생동물 보호센터에선 수건, 이불, 담요, 신문지 등 다양한 물품을 기부받고 있다고 해요. 특히, 동물들을 포획하거나 보정하고, 2차 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수건, 이불, 담요가 많이 필요합니다.

전국 야생동물 보호센터(2022.02 기준)

  • 서울야생동물센터(서울대학교 수의과대학)
  • 인천광역시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인천시 보건환경연구원)
  • 경기도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경기도 동물보호과)
  • 경기도북부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경기도 동물보호과)
  • 부산야생동물치료센터(낙동강하구 에코센터)
  • 울산광역시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울산시설공단)
  • 경상북도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경상북도 산림자원개발원)
  • 경남야생동물센터(경상대학교 수의과대학)
  • 제주야생동물구조센터(제주대학교 수의과대학)
  • 대전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충남대학교 수의과대학)
  • 국립생태원멸종위기종복원센터(국립생태원)
  • 충북야생동물센터(충북대학교 수의과대학)
  • 충남야생동물구조센터(공주대학교 산학협력단)
  • 국립공원야생동물의료센터(국립공원공단 국립공원연구원)
  • 광주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광주시 보건환경연구원)
  • 전라북도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전북대학교 수의과대학)
  • 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순천시 동물자원과)
  • 국립공원연구원북부보전센터(국립공원공단 국립공원연구원)
  • 강원대학교야생동물구조센터(강원대학교 수의과대학)

현재 충남야생동물구조센터에선 수건과 이불, 담요가 충분해 2~3달 정도는 다른 물품을 기부받는다고 합니다(2022.09 기준). 따라서, 야생동물 구조센터에 미리 연락해 기부할 수 있는 품목을 확인하는 게 좋습니다.

야생동물 보호센터에서 기부받는 물품 목록

  • 신문지
  • 수건
  • 담요
  • 이불(솜이불은 안 돼요!)
  • 라텍스 장갑
  • 휴지, 각티슈
  • 물티슈
  • 켄넬
  • 먹이

수건이나 이불, 담요에 곰팡이가 피거나 오염이 심한 건 받지 않는다고 해요. 특히, 솜이불이나 수건, 담요에 구멍, 올이 많이 나간 물건은 야생동물의 발톱이나 신체 부위가 걸릴 수 있어 위험하다고 합니다.

그리고 야생동물구조센터에 물품을 기부하기 전, 구조센터에 미리 연락해 기부할 품목을 얘기하고 물품을 보내는 게 좋다고 합니다.

이 포스팅은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습니다

고양이 담요 주제에 대하여 더 궁금하신 사항이 있으신가요? 비마이펫 Q&A 커뮤니티에 질문하고 평균 12시간이내 회원 및 에디터분들께 답변을 받아보세요

hj.jung

근엄한 츤데레 고양이 호두와 함께 살고 있습니다. 건강하게 오래 오래 행복하게 만수무강하길 바라는 마음으로 모시며 살고 있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