펨브로크 웰시코기

나의 진짜 이름은 펨브로크 웰시코기

웰시코기에는 여러 이름이 있다. 웰시, 코기, 웰시코기는 모두 웰시코기를 부를 때 사용하는 말이다.

사실 우리가 흔히 보는 웰시코기의 진짜 이름은 펨브로크 웰시코기다. 펨브로크 웰시코기 외에는 카디건 웰시코기라는 견종이 있다.

두 견종은 신체 구조, 지능 등 대다수의 면에서 비슷하나, 꼬리에서 결정적인 차이를 보인다. 펨브로크 웰시코기의 꼬리의 경우 단미되거나, 유전적으로 짧게 태어난다. 반면, 카디건 웰시코기의 경우 긴 꼬리를 보유하고 있다.

웰시코기의 유래 및 역사

대다수의 견종 이름은 지역에서 유래하는 경우가 많다. 펨브로크 웰시코기도 이런 경우에 속한다. 펨브로크 웰시코기는 웨일스의 펨브로크라는 지역에서부터 유래되었다.

요정이 선물한 견종? 

웰시코기와 관련해서는 다양한 구전동화가 전해지고 있다. 그중 대표적인 이야기는 두 아이가 양들을 데리고 산책하다가 웰시코기를 입양하게 된 이야기다. 자세한 이야기는 다음과 같다.

웨일스에 살던 목축업을 하는 부모님에서 자란 아이들은, 어느 날과 같이 양들을 데리고 산책에 나섰다. 산책 도중 의외에 동물을 목격하게 된다. 아이들은 자신이 목격한 동물이 여우인 줄 알았는데, 알고보니 여우가 아니라 강아지였다. 웰시코기의 생김새가 언뜻보면 여우와 비슷하여서 헷갈린 것이다.

이를 목격한 아이들의 부모님은 이 강아지들이 요정의 선물이라고 아이들을 속였다(?). 요정들이 원래 웰시코기를 타고 다녔는데, 요정들이 특별히 선물을 준 것이라고 아이들에게 말하였다.

가족은 웰시코기를 입양하기로 결정하였으며, 웰시코기는 훌륭한 목축견으로 성장하였다.

훌륭한 목축견, 웰시코기

조금 더 역사적 사실에 기반한 이야기는 웰시코기들이 목축견의 후손이라는 점이다. 과거 목장 주인들은 자신의 업무를 도울 다양한 사역견(working dog)들을 길렀다. 사역견은 주인의 일을 도와주는 강아지를 의미한다.

자신의 일을 가장 잘 도울 사역견을 브리딩 하다 보니 오늘날의 웰시코기가 탄생한 것이다.

웰시코기 성격

웰시코기의 성격은 목축견을 떠올리면 이해하기 쉽다. 목축견이었던 만큼 주인의 말을 잘 알아들으며, 영리하다.

훈련 또한 어렵지 않게 시킬 수 있는 편에 속한다. 이와 같은 특징은 또 다른 목축견인 보더콜리와 유사하다.

활동성 또한 높은 편에 속한다. 에너지가 넘치며, 밖에서 뛰어노는 것을 평균 이상으로 좋아한다.

웰시코기 털빠짐

웰시코기의 경우 단모종(털이 짧은 견종)이어서 털이 안 빠질 거라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의외로 많다. 하지만 단모종의 경우 장모종보다 털빠짐이 더 많은 경우가 많다.

스피츠, 사모예드와 같은 장모종의 경우 털이 빠져도 잘 뭉치고 눈에 잘 보여서 치우기 쉬운 반면에 단모종인 경우 털이 빳빳해서 치우기가 어렵다.

웰시코기 건강

웰시코기의 평균 수명은 11~13세이며, 전반적으로 건강한 견종에 속한다.

조심해야 하는 주요 질병으로는 추간판탈출증(디스크), 고관절이형성증이 있다.

또한, 뇌전증, 퇴행성 골수염, 수정체 이탈, 폰빌레브란트병, 점진적 망막 위축 및 요로 결석도 유의해야 할 필요가 있다. 

웰시코기 관리하기

웰시코기의 경우 그루밍의 니즈가 높지는 않다. 1주에 한 번 정도 털을 빗어주면 된다. 

산책의 경우 매일 시켜주는 것이 좋다. 앞서 언급하였듯이, 목축견 출신이기 때문에 활동량이 높기 때문에, 적당한 산책이 없을 때 강아지가 스트레스를 받을 수 있다.

또한, 비만을 조심해야 한다. 식성이 좋아 식단 관리를 안 하거나, 운동량이 부족하면 쉽게 비만이 될 수 있다.

펨브로크 웰시코기 특징 요약

적응력 지표: 4/5

적응력이 높은 강아지에 속한다. 더위나 추위를 심하게 타지 않으며, 예민한 편도 아니다.

실내 적합도: 5/5

실내 생활 및 실외 생활 모두에 적합하다. 실내생활을 할 경우 주기적인 산책이 수반된다면, 크게 걱정할 필요는 없다. 다만 심한 털빠짐의 경우 감안해야 한다.

친화력 지표: 4/5

주인 및 가족에게 충성스러우며, 사람에게 친화력이 좋다. 아이들에게도 친화력이 좋은 편에 속한다. 다른 강아지에게는 사람에게만큼 친화력이 좋지는 않다는 평이 있다.

건강 지표: 4/5

전반적으로 건강한 편에 속한다. 조심해야하는 주요 질병으로는 추간판탈출증(디스크), 고관절이형성증이 있다.

훈련 습득력: 4/5

훈련 시키기 쉬운 견종에 속한다. 다만, 입질이 다소 있는 편에 속하여서 훈련을 시킬 때 조심해야 한다.

활동성 지표: 5/5

목축견이었던 사실을 잊으면 안된다. 활동력의 경우 높은 편에 속한다. 주기적인 운동이 필수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목차
Back to top button
비마이펫 라이프

반려인들을 위한 미디어

 

비마이펫은 매주 반려인들을 위한 뉴스레터를 만들어요!

뉴스레터 구독자가 많아지면, 반려인분들께 더 많은 혜택을 제공해드릴 수 있답니다.

함께 해주세요 :)

구독신청 되었습니다.